제8회 일상 속의 스토리텔링 공모전 포스터
제8회 일상 속의 스토리텔링 공모전 포스터 ©밀알복지재단 제공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이 제8회 스토리텔링 공모전 ‘일상 속의 장애인’을 실시한다. 장애와 관련해 직접 경험한 에피소드가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접수는 6월 1일부터 7월 10일까지 받는다. 공모전 홈페이지에서 양식을 내려받아 작성 후 접수하면 된다. 또는 작성한 응모작을 첨부해 이메일(pr@miral.org)로 보내도 된다.

응모작에 대해서는 1차 내부 심사와 2차 외부 심사를 거쳐 8월 중 밀알복지재단·공모전 홈페이지와 개별연락을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 장관상(1명·150만 원), 밀알복지재단 이사장상(1명·100만 원),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상(1명·100만 원) 등 총 19개의 수상작을 선정해 총상금 950만 원을 수여한다. 당선작은 밀알복지재단을 통해 웹툰, 오디오북 등 장애인식 개선 콘텐츠로 활용된다.

밀알복지재단 정형석 상임대표는 “공모전을 통해 모집되는 이야기에는 비장애인과 다르지 않은 일상 속 희로애락이 담겨 있다”며 “꿈을 향해 나아가는 희망, 가족 간의 따뜻한 사랑 등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일상 이야기들이 장애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변화하게 만드는 계기가 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밀알복지재단은 네이버 오디오클립, 밀리의 서재, 윌라를 통해 지난 공모전 수상작들로 제작한 오디오북 <나만 몰랐던 이야기 3>를 공개했다. 오디오북은 배우 정소민의 목소리 기부로 제작됐다. 6월 23일까지 청취 소감 이벤트도 실시한다. 밀알복지재단 네이버 공식 블로그를 통해 참여할 수 있으며 당첨자에게는 치킨 기프티콘을 지급한다.

제8회 스토리텔링 공모전을 주최한 밀알복지재단은 1993년 ‘장애인의 완전한 사회통합’을 목표로 설립된 국내 대표 장애인 복지 전문기관으로, 장애아동의료비지원사업을 비롯해 장애인 특수학교, 장애인 직업재활시설, 장애인 공동생활시설 등 장애인의 생애주기별 맞춤형 복지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밀알복지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