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촉식 사진
홀트아동복지회는 지난 17일, 봅슬레이 국가대표로 활동 중인 강한 선수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홀트아동복지회 제공

홀트아동복지회(회장 이수연)는 지난 17일, 봅슬레이 국가대표로 활동 중인 강한 선수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시설 보호종료 경험이 있는 강한은 최근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노는브로 2’ 등 각종 방송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보호종료아동의 시설 퇴소 후 어려움에 대해 알린 바 있다.

작년 10월에는 홀트아동복지회 보호종료아동 자립지원사업 ‘파랑새, 꿈을 향한 날갯짓’ 명예멘토로 위촉되어 스포츠 분야로 진로를 희망하는 시설청소년의 진로 멘토링과 시설 퇴소 이후의 생활에 대해 소통하는 토크 콘서트를 진행했다.

강한은 위촉식에서 “그동안 명예멘토로 활동하며 나와 같은 경험을 한 파랑새 친구들의 고민에 깊이 공감했다. 앞으로 홀트아동복지회 홍보대사로서 적극 활동하며 보호종료아동의 자립뿐만 아니라 세상에 선한 영향력을 펼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홀트아동복지회 이수연 회장은 “따뜻하고 행복한 세상을 위해 사랑을 행동으로 실천하는 강한 선수를 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 홀트아동복지회에서 진행하고 있는 다양한 지원사업과 캠페인에 함께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파랑새, 꿈을 향한 날갯짓’은 아동복지시설이나 그룹홈에서 시설 퇴소를 준비하는 아이들의 자립을 돕기 위해 2018년부터 현대백화점사회복지재단의 후원으로 진행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홀트아동복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