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무협약 체결 사진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9일 서울시 중구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본부에서 ‘2022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공모사업 in 서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 두번째부터 풍납종합사회복지관 유지민 관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1지역본부 여인미 본부장, 삼성농아원 엄종숙 원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공

아동옹호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은 9일 서울시 중구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본부에서 ‘2022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공모사업 in 서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아동의 권리를 보호·증진·실현하고 아동을 둘러싼 사회적 이슈에 대응하기 위해 2016년부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공모사업’을 진행해오고 있다. 올해부터는 각 권역별 공모사업 공고를 통해 아동을 둘러싼 문제 해결과 아동친화적인 사회환경 조성, 지역사회 협력체계 구축 및 시너지 창출로 Meta NPO로서의 파트너십 강화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날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1지역본부에서는 공모사업의 목적과 재단의 가치를 함께 공유하고, 파트너십을 강화하기 위해 지역사회 내 공모사업 수행기관 16곳과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1지역본부는 사업수행기관 16곳과 함께 2022년 말까지 긴밀하게 소통하며 관련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협약을 통해 진행하는 사업은 총 두 가지이며, ▲지역 내 심리·정서적 위기 아동의 가정과 학교 내 적응력 향상을 위한 ‘찾아가는 심리치료지원사업 Mind Up!', ▲보호대상아동의 자립역량강화를 위한 '내가 디자인하는 MY LIFE MAP'이다.

협약식에 참여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1지역본부 여인미 본부장은 “아이들의 행복한 미래를 열어주기 위해 공모사업에 참여해주신 모든 기관에 감사하다”면서 “아이들이 꿈을 키우고 자립할 수 있도록 협약 기관들과 함께 의미 있는 사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초록우산어린이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