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덕영 목사 시집 「사랑, 그 지독한 통속」
조덕영 목사 시집 「사랑, 그 지독한 통속」

조덕영 목사(창조신학연구소 소장)가 시집 ‘사랑, 그 지독한 통속’을 펴냈다.

충청북도 충주 출신인 조 목사는 이번 시집에서 고향인 충주를 노래했다. 평생 목회와 신학의 길을 걸었던 그는, 그 위에 문학의 감성을 얹어 고향을 그리워하는 마음을 시로 썼다.

‘시인’ 조덕영 목사는 한국문학연구회 충북지부 사무국장을 역임하고 1998년 충정문예에 ‘독경소리는 젖어서’를 냈다. 故 고찬재, 정재현, 한우진, 홍종관, 서효인 등과 교류하며 동인활동을 했다. 월간지 ‘새벗’의 편집자문위원, 한국기독교 출판문화상 어린이도서부문 최우수상도 2년 연속 수상했다.

충북대와 숭실대, 성결대 신학대학원(환경공학 M.Eng.), 피어선 신학전문대학원(Th.D.)을 나왔으며, ‘창조신학’에 대한 남다른 열정으로 국내 창조론 분야의 지평을 넓힌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현재 창조신학연구소 소장을 맡고 있다.

여규용 시인은 “조덕영의 시는 그 하나하나가 뿌리 깊은 믿음을 바탕으로 한 철학을 담은 시라고 할 수 있으며 인간의 본성에 충실한, 그래서 깨어있는 삶을 살고자 하는 갈망이 스며있는 시”라고 말했다.

창조신학연구소 소장 조덕영 박사
조덕영 목사 ©창조신학연구소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