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청 성탄트리 점등식
성탄트리 점등식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교경협
경찰청 교경중앙협의회(교경협)가 14일 서울 서대문구 통일로에 위치한 경찰청 청사 로비에서 성탄트리 점등식을 가졌다.

교경협 후원회장인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목사는 “대한민국 국민의 안전과 평화를 지켜주는 모든 경찰분들 덕분에 우리는 행복하다”며 “오늘 이 성탄트리 점등을 계기로 전국의 경찰분들 마음에도 하나의 등불이 켜져 평화의 왕으로 오신 예수님처럼 어둠을 밝히고 진정한 평화를 나눠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창룡 경찰청장은 “오늘 이 자리가 사랑과 평화의 빛으로 온 인류를 구원하시기 위해 이 땅에 오신 예수 그리스도의 탄생을 축하는 축복된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면서 “이 불빛이 지금 이 순간에도 우리 사회의 가장 어둡고 위험한 곳에서 국민 안전을 위해 묵묵히 소임을 다하고 있을 전국의 경찰 가족 여러분께 격려와 희망의 불빛이 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경찰청 직원 및 교인들을 비롯해 양정섭 교경협 공동회장, 양재철 경목실장, 박노아 교경협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