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교회
사랑의교회가 지난 21일부터 24일까지 새 신자 전도를 위한 ‘새 생명축제’를 개최했다. ©사랑의교회
사랑의교회
사랑의교회에 따르면 이번 축제 기간 동안 온·오프라인에서 2,556명이 결신했다. ©사랑의교회
사랑의교회
새 생명축제를 인도하고 있는 오정현 목사 ©사랑의교회
사랑의교회
이번 축제에 게스트로 참여한 방송인 이성미 집사(왼쪽)와 조혜련 집사. ©사랑의교회
사랑의교회
새 생명축제에 참석한 이들이 기도하고 있다. ©사랑의교회

사랑의교회(담임 오정현 목사)가 지난 21일부터 24일까지 새 신자 전도를 위한 ‘새 생명축제’를 개최했다. 교회 측에 따르면 축제 기간 2,556명의 결신자(현장 결신자 1,856명·온라인 결신자 700명)가 생겼다. 이에 대해 교회 측은 “하나님께서 우리의 기도를 들으시며 외면치 않은 증거라고 확신하고 있다”고 밝혔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