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평연
캠페인 포스터 ©진평연

‘진정한 평등을 바라며 나쁜 차별금지법을 반대하는 전국연합’(진평연)과 각 지역 시민단체들이 차별금지법 제정 반대의 뜻을 모으기 위해 ’Step for All 모두를 위한 걷기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 캠페인은 오는 15일 오전 11시 30분 국회의사당 앞에서의 기자회견을 시작으로 국회의사당역, 미아사거리, 서초역, 명동역, 망우역, 서울숲, 삼성역 등지에서 3일간 진행되며 다시 18일 오전 11시 30분 국회의사당 앞에서 캠페인을 마치게 된다.

진평연은 “풍선을 들고 시민들과 함께 걷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다수를 역차별하고 자유를 박탈하는 차별금지법의 실체를 거리에서 만나는 많은 시민들에게 알리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아래는 캠페인 세부 일정.

15일(월)

오전 11시 30분 국회의사당 앞 기자회견 후 출발
오후 2시 미아사거리역
오후 3시 30분 서초역 1번 출구(사랑의교회 앞)

16일(화)

오전 10시 망우역
오전 11시 영락교회 앞

17일(수)

오전 10시 어린이대공원 정문 앞
오후 3시 30분 삼성역 5번 출구

18일(목)

오전 11시 30분 국회의사당 앞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