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 켈러 목사
팀 켈러 목사 ©기독일보 DB
팀 켈러 목사가 암투병 후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에 대한 자신의 믿음이 한 단계 더욱 성숙해졌던 과정을 고백했다고 미국 크리스천 포스트가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팀 켈러 목사는 지난해 4월 췌장암 선고를 받기 전, 크리스천포스트와 나눈 인터뷰에서 그의 저서 “두려움의 시대에 희망(Hope in Times of Fear): 부활과 부활절의 의미”의 원고를 집필하던 중, 기독교의 부활에 관한 자신의 견해를 밝혔다. 그리고 5월, 당시 70세이던 그는 췌장암 4기 판정을 받았다.

켈러 목사는 인터뷰에서 “당신이 아주 빨리 죽을 수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면, 당신은 기본적으로 죽음을 부정하며 살고 있다는 것을 깨닫게 된다”며 “갑자기 그런 일이 닥치면, 내가 이 일에 대한 믿음이 있는가? 나는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이 실제로 일어났고, 내가 예수를 믿고 죽으면 그 부활도 알게 될 것이라고 믿는가? 반문해 봐야 한다”고 말했다.

이 책은 2016년 출간된 “감춰진 크리스마스(Hidden Christmas)”의 설명서로 기획되었으나, 코로나 팬데믹과 자신의 암 선고 이후에 “그 책은 완전히 바뀌었다”고 켈러는 회상했다.

이후에 그는 SNS을 통해 “부활에 관한 책을 쓰고 있으며, 내가 죽을 것이라고 반쯤 믿는다는 것을 깨달았다”며 “나는 돌아가서 깨달았다. 나도 부활에 대해 절반 밖에 믿지 않는다는 것을. 단지 지식적으로 많이 믿는 차원이 아닌, 내 마음속 깊은 곳까지 믿는 것 말이다”라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내가 지적으로나 정신적으로나 부활에 대한 더 크고 깊은 믿음이 필요하다는 것을 깨달았다”고 덧붙였다.

켈러 목사는 이후 몇 달 간 항암 치료를 받는 동안에 자신이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에 대한 역사적 증거를 들여다 보았고 “지적 및 정서적 작업”을 병행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그는 오로지 기도와 성경에 몰두하며, 성령께서 자신의 마음을 현실로 만들어 달라고 간청했다고 고백했다.

켈러 목사는 “추상적인 믿음을 내 마음 속으로 가져가고, 경험적으로 알고, 확신을 키우고, 효과를 얻기까지 몇 달이 걸렸다”며 “당신이 하나님의 말씀의 진리를 기꺼이 받아들이고, 날마다 그 진리에 빠져들고, 성령께 그것이 당신의 마음에 현실이 되도록 구한다면 그분은 그렇게 하실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그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죽음을 거부하며 살고 있음을 지적했다. 그러나 자신의 필멸성(mortality)과 영적 현실을 직시할 때, 이 땅에서의 시간을 바라보는 방식이 바뀌고, 부활의 변화시키는 능력을 극대화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그러면서 “지상의 것들은 덜 중요해진다. 그것들은 여러분에게 그렇게 중요하지 않다. 당신은 정말로 하나님의 실재에 대한 진정한 영적 체험을 가져야 한다는 것을 알게 된다”며 “그래야 이 땅의 모든 것이 그분의 영광과 은총의 빛으로 점점 이상하리만치 어두워진다”고 전했다.

켈러는 이와 같은 경험에 대해 “직장이나 친구, 혹은 사랑하는 사람을 잃는 것과 같이 우리 모두가 경험하는 작은 죽음 속에서 연습하는 것이 가능하다”며 “그 고통스러운 상황에서 죽는다는 말을 들었을 때 해야 하는 것과 본질적으로 같은 일을 해야 한다. 당신은 하나님에 대한 추상적인 믿음을 가져다가 당신의 마음에 현실로 만들어야 한다. 그러면 그분은 당신의 위로가 되신다. 당신은 더 이상 이 세상의 것들을 당신의 구원으로 바라볼 필요가 없게 된다”고 조언했다.

그는 책 ‘두려움의 시대의 희망’에서도 “부활은 하나님이 세상을 전혀 포기하지 않으셨음을 의미한다. 하지만 그 이상으로 고통에 의미를 부여하고, 고통을 통해 치유가 올 것이라는 희망을 준다”며 “부활은 이러한 회복(renewal)이 확실하다는 것을 보장하며, 그리스도인들이 잘못되고 부당한 일에 맞서 지금 일해야 한다는 외침”이라고 강조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팀켈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