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
©Pixabay
미국 라이프웨이 크리스천 리소스(LifeWay Christian Resources)가 올해 8월 베네수엘라에 기증한 ‘레이나 발레라(RVR)’ 성경 3만부가 지역 교회에 전달되었다고 뱁티스트 포스트가 최근 보도했다.

이 사역은 코로나 팬데믹에도 불구하고, 10월부터 12월까지 베네수엘라의 19개 주에 있는 2200개 교회에 운반되어 모두 배포됐다.

베네수엘라 사람들에게 성경은 2010년 중반 심각한 경제 붕괴 이후로는 6개월 치의 임금을 모아야 장만할 수 있을 정도로 고가의 사치품에 해당된다.

라이프웨이 스페인 영업 및 마케팅 이사인 세자르 체세르티오(César Checertio)는 “수년 동안 우리는 사업 파트너들을 통해 베네수엘라와 같은 나라에 봉사해 왔다”며 “하지만 지난 몇 년간 이 아름다운 나라가 겪은 상황 때문에 이것은 까다로운 임무였다”고 회상했다.

이번 성경 배포는 베네수엘라 복음주의 위원회(CEV)와 협의하여 신뢰할 수 있는 지역 교회 파트너를 선정하는 데서부터 시작했다.

수혜 대상은 주로 성경이 없는 교회 성도들이나 새신자였으며, 성도 중 고령자에게는 대형 인쇄 성경을, 목회자에게는 주석 성경, 경제적 취약계층이나 청소년 성도에게는 컬러맥스(Colormax) 성경이 각각 배포됐다.

성경 배포는 각 교회 지도자들이 ‘성경 박람회’ 나 ‘성경의 달’ 행사를 통해 성도들에게 전달한 것으로 전해진다.

몇몇 십대들은 자신들의 첫 성경책을 받기 위해 수 마일을 걸어 교회를 찾기도 했다. 또한, 줄리아 (Zulia)와 아마조나스(Amazonas) 주에 사는 와유(Wayuu)와 피아로아(Piaroa) 토착 부족민들도 성경을 가지게 됐다.

베네수엘라 교도소 재소자인 루이스(가명)는 라이프웨이 측에 “나는 성경책이 없었고, 내가 받을 것이라고는 결코 기대하지 않았던 선물이다”며 “당신의 사역을 통해 하나님의 손이 움직이고 계시는 것을 보고 감동을 받았다. 여기 감옥에서 우리에게 주시는 관심은 나로서는 믿을 수 없는 일”이라고 감격해 했다.

체세르티오 이사는 “우리는 베네수엘라의 교회가 라이프웨이가 이 어려운 시기에 수행하는 위대한 사명을 지지한다는 것을 알기를 기도한다”며 “테네시주 내쉬빌에서 한 우리의 일이 베네수엘라 사람들의 삶을 축복할 수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것은 큰 기쁨이다. 우리의 마음과 기도는 베네수엘라의 교회와 하나되어 있다”고 밝혔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성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