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은
주님을 믿었을 때 어둡고 얼룩투성이던 죄로부터 자유롭게 됐다는 송라이터 이지은 씨 ©이지은 제공

미국에서 자녀 셋을 두고 있는 CCM 아티스트 이지은 씨가 두 번째 싱글 ‘믿음’을 최근 발매했다. 보컬에는 지난해 ‘성령님은 거룩하다’를 발매한 안정적인 목소리의 모리아 목사가 참여했다. 이미 이루셨고 앞으로 이루어갈 구원의 완성을 믿음으로 고백하고 그날을 바라보며 오늘의 삶을 살아가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이번 곡을 만들었다고 한다. 예수를 진정으로 믿을 때 죽음을 극복한 부요함이 넘친다는 이지은 씨를 서면으로 만나봤다.

-두 번째 싱글 ‘믿음’을 발매하셨는데요. 먼저 이지은 씨 본인에 대한 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이번에 두 번째 싱글 '믿음'을 발표한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세 아이들의 엄마로 살고 있는 이지은입니다. 미국에 온지는 이제 11년이 되어갑니다. 남편의 학업 차 이곳에 오게 되었고요. 미국에서의 삶은 요즘은 어디나 비슷하듯 코로나로 인해 일상 생활에 제한이 생기고 많은 변화가 생긴 삶을 살고 있습니다. 아이들이 학교를 가지 못하고 온라인으로 집에서 수업을 받고 있고요.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으면 어디든 출입이 제한되고 온라인으로 집에서 예배를 드리고 있습니다. 계획들이 기약 없이 미뤄지게 되고 안전거리 유지하기와 열체크, 손세정제가 일상이 되어버린 그렇게 평범하지 않은 삶을 평범하게 살아가고 있습니다.”

-‘믿음’을 직접 작사, 작곡하셨는데요. 곡 소개 부탁드립니다. 어떤 계기로 곡을 만들게 되셨나요?

“제가 2년 전에 발표한 싱글 1집 '시편23편'과 이번에 발표한 싱글 2집 '믿음'을 소개할 때 항상 첫 번째 이야기 두 번째 이야기라고 소개하고 있는데요.

첫 번째 이야기인 ‘시편23편’은 그리스도 안에 있는 구원받은 우리가 세상이 끊을 수 없는 하나님의 그 놀라운 사랑을 고백하는 노래라고 한다면 두 번째 이야기 '믿음'은 이미 다 이루신 구원의 완성을 믿음으로 고백하고 그날을 바라보며 오늘의 삶을 살아가는 성화의 과정 속에 있는 ‘세상에서 부름 받은 하나님의 백성이자 세상으로 보냄 받은 예수 그리스도의 제자’인 성도의 삶을 노래한 것입니다.

이것이 복음이잖아요.(웃음) 제 삶의 기쁜 소식, 이 복음을 간단히 표현한 말이 있습니다. ‘나는 죽고 예수로 산다.’ 진짜 값없이 주신 믿음으로 이 복음이 제 안에 믿어질 때 이 복음은 빛이라고는 하나 없는 어둡고 얼룩투성인 저의 옛 자아에서 자유함을 주는 놀라운 힘이 되었고 또 이 복음은 제 삶을 움직여 세상에서도 이렇게 외칠 수 밖에 없이 만드는 놀라운 능력이 됨을 이번 ‘믿음’이라는 곡을 통해 노래하고 싶었습니다.”

-이번 곡 제목이 ‘믿음’인데요. 믿음에 대한 간증 부탁드립니다.

“죽음보다 더 큰 부요함이 우리 안에 생겨나는 건 예수님이 우리 안에 계시다는 것을 진심으로 믿을 때라고 생각해요. 오래 참고, 온유하고, 성내지 아니하고, 서로 사랑하고, 먼저 내어주고, 목숨까지 기꺼이 내어주고 포기하는 그런 삶을 닮아가고자 합니다. 내가 살기 위해 남과 싸워야 하고, 남을 것을 뺏고, 밟고 올라서야 이길 수 있는 그런 골리앗 같은 이 세상 앞에서 갑옷과 투구를 벗고, 칼을 놓을 수 있는 삶을 살기 원합니다. 그것은 예수님이 제 안에 계심을 진정으로 믿을 때 가능해지죠.

이 믿음의 길만이 교회를 등지게 만들고 있는 혼란스러운 지금 이 시대에 하나님의 살아계심과 사랑하심을 세상이 볼 수 있게 하는 유일한 길임을 저는 믿습니다. 실수하고 가끔 넘어져도 거기서 좌절하지 않고 매일매일 값없이 주신 은혜의 선물, 믿음으로 이미 다 이루신 하나님을 바라보고 지금 내가 서있는 이곳에서 나를 통해 하나님의 나라가 이뤄지기를 간절히 소망하며 하루하루를 살아가고 있는 것이 저의 간증이고 노래입니다.”

-보컬로 참여하신 모리아 씨에 대한 소개 부탁드립니다.

“모리아 목사님은 CCM그룹 로즈엠으로 활동을 시작하셨다가 2018년 모리아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1집 싱글앨범 ‘이겼노라’를 발매하시며 솔로활동을 시작하셨습니다. 그 뒤로 2019년 2집 ‘포기안해요’ 와 3번째 싱글 앨범 ‘성령님은 거룩하다’를 발매하시며 활동을 이어가고 계십니다.

모리아 목사님과 이번 앨범을 함께하기로 했던 날 너무 설레고 긴장했던 기억이 생생합니다. 실용음악 보컬을 전공하신 탄탄한 보컬과 아름다운 목소리를 이미 알고 있었거든요. 그리고 목사님이 되셨는데 그 은혜가 스며들어간 목소리와 제 곡과의 조합이 너무 너무 기대가 되었는데 역시나 기대한 이상으로 완벽하게 온 몸으로 노래해 주셨습니다. 그리고 모리아 목사님은 현재 유튜브 채널 ‘옥상 라이브’를 통해서도 계속 은혜의 찬양들을 들려주시고 계십니다. 앞으로 펼쳐질 사역가운데 언제나 하나님께서 함께하시길 응원하고 기도합니다.”

이지은
이지은 씨가 만들고 모리아 목사가 부른 싱글 ‘믿음’ 앨범 표지

-편곡하신 이기현 씨도 소개해주세요.

“핫 로드 사운즈(Hot Rod Sounds)의 대표이자 밴드 하 수상의 리더이시기도 한 이기현 PD님은 저의 1집때부터 함께 해주셨습니다. 지인을 통해 이기현PD님을 알게 되었는데 정말 소문대로 한국의 스티비 원더셨습니다. 짧고 간단했던 노래들을 이렇게 멋지게 편곡해 주시는건 물론이거니와 한 곡의 모든 연주 또한 혼자 소화하실 수 있는 능력자 이십니다.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일이’라는 TV프로에 출연을 하셨었고 이외에도 여러 방송에 출연하셨습니다. 편곡자로 음악감독님으로 연주자로 지금도 왕성히 활동하고 계시는 정말 천재 뮤지션 이십니다. 이제 곧 아빠가 되시는데 그 가정 가운데 넘치는 은혜와 축복이 가득하시길 또 모든 사역가운데 언제나 하나님께서 함께하시길 응원하고 기도합니다.”

-이지은 씨가 좋아하는 찬양이나 성구가 있다면 나눠주세요.

“최근에 가장 많이 듣고 은혜 받았던 곡은 소향 씨가 부른 ‘그가 내게’란 곡입니다. 우연히 듣게 된 이 곡의 첫 소절부터 소향 씨의 목소리와 함께 이 곡의 가사가 저의 마음을 주체할 수 없을 정도로 움직이게 하더라고요. 내게 큰일을 행하시는 분, 나를 복이 있다 하신 분, 대대로 긍휼함을 행하시는 분을 내 영혼이 찬양하고 기뻐한다고 고백하는 곡인데요. 꼭 한번 들어보세요. “

성구는 창세기 21장 6절입니다. ‘하나님이 나를 웃게 하시니 듣는 자가 다 나와 함께 웃으리로다’ 이 말씀이 제가 지금 노래하고 있는 이유입니다.

-추천하는 CCM아티스트 있으신가요?

“저는 이번에 함께한 모리아 목사님을 추천합니다. 여러 장르의 곡들을 능히 소화할 수 있는 탄탄한 실력자이시고 삶에서 몸소 체험하신 하나님의 은혜를 듣는 이들로 하여금 함께 느낄 수 있게 하시는 분이십니다. 대한민국 CCM 아타스트로 모리아 목사님을 추천합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이지은 #믿음 #모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