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한남대 재교동문회 정재환 회장(사진 왼쪽)이 이광섭 총장(사진 오른쪽)에게 발전기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 ©한남대

한남대학교(총장 이광섭)를 졸업하고 모교에서 근무하고 있는 동문 교수, 직원들이 후배를 위한 장학금을 기탁했다.

한남대 재교동문회(회장 정재환) 임원들은 4일 오후2시 이광섭 총장을 방문해 학교발전기금으로 사용해 달라며 2000만원을 기탁했다.

정재환 재교동문회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 되면서 학교와 후배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어 동문 교직원이 힘이 되어주기 위해 발전기금을 기탁하게 됐다”며 “대학 발전과 학생들의 학업을 위해 유용하게 쓰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광섭 총장은 “재교 동문 교직원들이 애틋한 마음으로 발전기금을 기탁해 주셔서 감동을 받았다”며 “선배들의 따뜻한 마음이 학생들에게 큰 힘이 될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한편 재교동문회는 이광섭 총장으로부터 출발한 ‘한남사랑 100인의 기부’ 릴레이의 제22호 기부자로 등록되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