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대책 한톨청소년봉사단
한톨청소년봉사단 7기 수료식 사진 ©기아대책

국내 최초의 국제구호개발 NGO 희망친구 기아대책(회장 유원식)이 ‘한톨청소년봉사단’ 단원을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모집기간은 8월 16일까지며 전국 중ž고등학생 대상으로 총 100명의 단원을 선발해 9월부터 11월까지 봉사단 활동을 진행하고 12월에 수료식을 가질 예정이다.

한톨청소년봉사단(이하 한청봉)은 ‘한 톨의 밀알이 세상을 변화시킨다’라는 정신으로 세상에 필요한 글로벌 리더십을 육성하는 기아대책의 청소년 자원봉사 프로그램이다. 기아대책은 2013년부터 매년 한청봉 단원을 선발해 발대식을 갖고 국내외 봉사를 통해 청소년의 글로벌 리더십을 양성하고 있다.

이번에 8기 단원을 맞이하는 한청봉은 지금까지 1,022명의 청소년 단원과 함께 봉사활동과 나눔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국내에서는 지역 종합사회복지관을 중심으로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해당 지역사회를 돕기 위한 모금 캠페인도 실행해왔다. 해외에서는 캄보디아, 베트남, 미얀마 등 동남아시아 5개국를 직접 찾아 교육지원과 시설보수, 문화교류활동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왔다. 또한 영화감독 추상미, 뮤지컬배우 양준모, 웹툰작가 까마중 등 각계의 영향력 있는 인사들이 강사로 참여하는 ‘비전특강’을 통해 다양한 영역의 이야기를 듣고 자아를 탐색해 볼 수 있는 기회를 단원들에게 제공해왔다.

그 동안 국내외 현지에서 활동을 진행해오던 한청봉은 올해 코로나19 확산 이후 온라인 사회공헌 플랫폼 ‘같이 가치’를 활용해 모금을 진행하는 등 다양한 비대면 방식을 도입했다.

이번에 모집되는 8기 단원 또한 비대면 방식으로 활동을 진행한다. 선발된 단원들은 온라인으로비전특강을 수강하고 디지털 기반 시민참여플랫폼을 활용해 자신만의 소셜 캠페인 프로젝트를 수행할 예정이다. 각자 유엔(UN)이 지정한 지속가능개발 목표(SDGs) 중 한 가지를 주제로 정하고 스스로 도출한 해결방안을 강의안으로 만들어 발표하는 시간도 주어진다.

희망친구 기아대책 김인수 한톨청소년봉사단장은 “이전에 볼 수 없던 시대의 변화 속에 우리 청소년들에게 요구되는 리더십이 무엇인지 고민하며 이번 한톨청소년봉사단원 모집을 준비했다”며 “새로운 단원들과 세계시민으로서의 더 좋은 영향력을 고민하고 실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