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개교66주년 한남의 날 및 한남도약선포식 개최
자랑스런 한남인상과 한남공로상 수상자들 단체사진. ©한남대 제공

한남대학교(총장 이광섭)가 제2의 도약을 위한 ‘한남도약 기금 모금 캠페인’을 전개하기로 하고 닻을 올렸다.

한남대는 지난 21일 오후 4시 정성균선교관에서 개교 66주년 기념 ‘2022 한남의 날 및 한남도약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광섭 총장과 신정호 대전기독학원 이사장, 박영진 한남대 총동문회장, 최충규 대덕구청장, 이석봉 대전시 경제과학부시장을 비롯해 교내·외 인사 150여 명이 참석했다.

한남대는 먼저 식전행사로 인돈기념관 2층 로비에서 ‘한남사랑 명예의 전당’ 제막식을 진행했다. 이 행사는 2020년부터 시작된 ‘한남사랑 100인의 기부’에 참여한 기부자들을 초청한 가운데, 기부자 이름을 새긴 명패를 명예의 전당에 게시함으로써 캠페인의 성료를 기념했다. 이광섭 총장이 취임식에서 1억원을 기탁함으로써 출발한 한남사랑 100인의 기부는 2년 6개월 만에 총 19억9,348만1,104원이 모아졌다.

이어진 한남도약 선포식은 100인의 기부를 이어받아 한남대의 제2의 도약을 위해 힘을 결집하겠다는 취지로 기획됐다. 선포식에서 한남대는 ‘지역혁신을 선도하는 교육만족 1위 대학’을 목표로 4차 산업혁명의 인재로 성장할 재학생들을 위한 미래형 캠퍼스 조성 및 장학기금 확충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그리고 교육과 연구, 학습을 공유하는 지식정보센터 플랫폼과 내 집처럼 편안하고 스마트 기능을 갖춘 기숙사를 조성하고 VR, 메타버스 등 첨단과학이 공존하는 스마트 도서관을 구축할 계획이다. 또한, 글로벌선교인재양성 프로젝트, 선교사촌 인돈비전센터 조성 등 창학정신을 실현하기 위한 사업도 펼칠 예정이다.

한남대 개교66주년 한남의 날 및 한남도약선포식 개최
한남사랑 100인의 기부금 전달식 사진. ©한남대 제공

특히, 이날 한상봉 비전파크유한회사 대표가 10억원의 한남도약기금을 약정했고, 한남하이텍 최만묵 대표가 1억원을 기탁했으며, 지역교회들이 8,000만 원, ㈜석림랩텍 정태완 대표 3,000만 원, 한남신협 3,000만 원, 재경동문회 2,000만 원, 학교 총장 및 부총장을 비롯한 실장과 행정팀장 일동 8,120만원 등 교내외에서 도약기금 기탁이 이어졌다.

한편, 이날 한남의 날 행사에서 ‘2022 자랑스러운 한남인상’을 ▲목회분야 천강민 몽골 선교사(생물학과) ▲교육분야 오광열 대전시교육청 행정국장(행정학과) ▲경제분야 정태완 ㈜석림랩텍 대표(화학과) ▲언론분야 김대환 충청투데이 편집국장(행정학과) ▲문화예술분야 성낙원 한국영화인총연합회 대전시지회장(수학과) 등 5명에게 수여했다. 자랑스러운 한남인상은 사회 각계에서 모교의 명예를 높이고 업적이 우수한 동문을 선정해 주는 상으로 상금 200만원과 금배지가 부상으로 수여됐다. 한남대총동문회가 시상하는 제2회 한남공로상은 김인섭 생명시스템과학과 교수가 수상했다.

이광섭 총장은 “진리·자유·봉사의 건학이념 실현을 위해 ‘한남사랑 100인의 기부’를 진행한 데 이어, 이를 확대해 미래인재 육성을 위한 ‘한남도약’ 캠페인을 추진하기로 했다”며 “지역사회와 동문들의 큰 관심과 성원 속에서 한남대의 70년, 100년을 향한 지속 발전을 위해 든든한 기틀을 만들어 나가자”고 밝혔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한남대 #개교66주년 #한남도약기금모금캠페인 #이광섭총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