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사)천문우주과학관협회와 업무협약
사진왼쪽부터 (사)한국천문우주과학관협회 최형빈 협회장, 한남대 최이돈 학사부총장, 오버리얼리티 김바른 대표. ©한남대 제공

한남대학교와 (사)천문우주과학관협회, 오버리얼리티업체가 신기술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2일 오후 2시 한남대 본관 1층 대회의실에서 업무협약식이 열려 한남대 최이돈 학사부총장을 비롯한 (사)한국천문우주과학관협회 최형빈 협회장, 오버리얼리티 김바른 대표이사가 협약서를 교환했다.

이들 기관들은 신기술 개발을 위한 공동 연구 활동을 펼치는 한편 기술정보를 교환하고 보유 장비와 시설, 도서 및 자료를 공동 활용하기로 했다. 또 인력양성 및 재교육을 지원하는 한편 현장실습과 인턴쉽, 구인·채용을 위해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기관들은 실무협의회를 구성해 세부 업무에 대한 상호 협의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이날 오버리얼리티 김바른 대표는 미디어영상학과에 500만원의 장학금을 지정기탁했다.

(사)한국천문우주과학관협회는 국립과학관, 한국천문연구원, 지자체 천문대, 천문우주테마과학관, 16개 교육과학연구원, 청소년수련시설과 천문우주 관련 학과가 있는 대학교 등이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천문우주과학 발전과 대중화를 목적으로 활발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

오버리얼리티는 한남대 졸업생이 만든 창업기업으로 메타버스 기반의 영상제작 등 신기술 개발을 진행하는 업체다.

최이돈 학사부총장은 “천문우주과학관협회와 첨단 창업기업인 오버리얼리티 한남대가 협약을 통해 상호 협력하고 교류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됐다”며“기관들이 신기술 개발을 위한 시너지 효과를 내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남대 #업무협약 #이광섭총장 #(사)천문우주과학관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