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국어문화원 장수익 원장
한남대 국어문화원 장수익 원장이 모범적인 국어문화원 운영 공로로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을 수상했다. ©한남대 제공

한남대 국어문화원 장수익 원장(국어국문·창작학과 교수)이 모범적인 국어문화원 운영 공로로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을 수상했다.

19일 한남대에 따르면 장 원장은 한남대 국어문화원을 운영하면서 바른 우리말 글쓰기, 어문규범 상담 등 국어 상담과 찾아가는 국어문화학교 운영, 국어생활 실태조사 등 지역의 올바른 국어문화 정착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한남대 국어문화원은 대전광역시와 협업을 통해 국어책임관과 공무원 교육, 지역 생활안내문 개선사업, 대학생 참여 언어 환경 개선사업 등을 실시했으며, 대전시 공문서 언어감수 활동도 해왔다.

또 지난해에는 대전시 공공언어 실태조사 연구를 실시해 잘못 사용되고 있는 공공언어를 바로잡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장 원장은 “이번 장관상은 지역의 올바른 국어문화 선도를 위한 책임감을 준 것이라 생각하고 더욱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남대 장수익 교수
한남대 장수익 교수. ©한남대 제공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남대 #장수익교수 #문화부장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