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의류학과 김정아 교수
한남대 의류학과 김정아 교수 ©한남대 제공

한남대학교 의류학과 김정아 교수팀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재)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2022 한복 전문교육 지원사업’에 선정됐다. 김 교수팀은 이번 사업까지 4년 연속 한복 전문교육 지원사업에 선정된바 있다.

이 사업은 한복교육을 위한 지원 사업으로 전국 대학교 가운데 8개팀이 선정됐으며, 대전·충남·세종 지역에서 한남대가 유일하다.

김 교수는 2022학년 2학기에 교양교과목을 신설할 예정이며 ‘한복, 근대를 만나다’라는 제목으로 한남대를 설립한 선교사들이 입었던 한복 자료를 바탕으로 고증하고, 한남대 선교사촌의 인프라를 활용해 근대한복을 알리겠다는 계획이다.

그리고 한국복식사와 달리 이번 김 교수의 교양과목은 한남대와 선교사촌의 사료를 바탕으로 하는 만큼 근대 한국을 찾은 외국인들의 한복 착용 및 당시의 시대상을 반영한 근대한복의 역사를 학생들이 재미있게 배울 수 있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김 교수는 “학생들이 한복의 아름다움과 전통, 변천사 등을 흥미로운 콘텐츠를 바탕으로 알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며 “한남대의 스토리와 접목해 선교사촌을 통해 근대한복을 재현하는 등 새로운 형태의 한복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김정아교수 #한남대 #의류학과 #문화체육관광부 #(재)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한복전문교육지원사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