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이광섭 총장이 7일 오전 한남대학교 정문 앞에서 등교하는 학생들에게 반가운 인사를 건넸다. ©한남대 제공

이광섭 총장이 7일 오전 8시 40분 한남대학교 정문 앞에서 등교하는 학생들에게 반가운 인사를 건넸다.

한남대는 이날 총장을 비롯한 교무위원, 총학생회 임원 등이 신입생 및 재학생의 대면수업에 따라 등굣길 환영 인사 캠페인을 펼쳤다. 이는 코로나19에 따른 비대면 강의로 학교를 등교하지 못했던 재학생과 22학번 신입생들을 위한 캠퍼스 생활을 환영하는 의미다.

7일에 이어 8일까지 이번 등굣길 인사 캠페인은 이어질 예정이며 오정동 캠퍼스이 정문과 후문, 대덕밸리캠퍼스 등에서 진행된다.

이광섭 총장은 “50인 미만의 수업은 대면 수업으로 진행하다보니 많은 학생들이 직접 캠퍼스에 나와 수업을 받을 수 있게 됐다”며 “철저한 방역 강화와 만반의 준비를 하고 학생들을 맞이하는 만큼 우리 학생들이 건강하고 활기찬 대학생활을 하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한남대
 ©한남대 제공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이광섭총장 #한남대 #환영인사 #등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