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재단 본부에서 가수 김호중 팬카페 서울경기북부 ‘아리스’의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재단 본부에서 가수 김호중 팬카페 서울경기북부 ‘아리스’의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공

아동 옹호 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은 가수 김호중 팬카페 '서울경기북부 아리스' 회원들이 무연고아동 지원을 위한 후원금을 기부했다고 28일 밝혔다.

가수 김호중 팬카페의 후원은 '서울 경기 북부 아리스' 개설 1주년 및 가수의 생일(10월 2일)을 기념하기 위해 진행됐으며, 총 800만 원의 후원금은 국내 무연고아동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지원될 예정이다.

김호중 팬카페 '아리스'는 서울 지역을 포함해 창원, 여수, 인천 등 전국 각지에서 어려운 아동과 이웃들을 위한 기부를 꾸준히 하며 선한 영향력을 실천하고 있어 그 의미가 더욱 크다.

서울 경기 북부 아리스 팬카페 박옥연 회장은 "회원들이 소외된 아동과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자발적으로 마음을 모아 기부하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아동을 돕기 위해 지속적인 후원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최운정 서울 2 지역 본부장은 "연예인을 좋아하고 응원하는 팬덤 문화가 지역사회의 소외된 아동에게 선한 영향력으로 다가오고 있다"라며 "팬카페에서 전한 따뜻한 마음이 후원금과 함께 아이들에게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초록우산어린이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