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장애하생지원센터 현판 제막식
한남대 이광섭총장을 비롯한 보작자들이 20일 학생회관 1층에서 장애학생지원센터 현판 제막식을 하고 있다. ©한남대

한남대학교(총장 이광섭)가 ‘제41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뜻깊은 행사를 진행했다.

지난 20일 오전 11시 학생회관 1층 장애학생지원센터 ‘총장님과 함께하는 장애학생&장애학생도우미 간담회’ 행사와 ‘장애학생지원센터 현판식’이 열렸다.

이날 행사는 장애학생 및 장애학생 도우미의 고충과 의견을 수렴하는 한편 장애학생지원센터를 알려 구성원들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간담회에 참여한 이승현 장애학생회장(국어국문창작학과3)은 “대면 수업을 하면 장애학생 도우미가 필기도해주고, 모르는 것이 있으면 질문도 해줬는데 비대면으로 바뀌고는 도우미를 지원받을 수 없어 온라인 수업에 어려움이 많다”고 말했다.

장애학생들은 스스럼없이 총장과 학교 관계자들에게 자신들의 고충과 학교의 개선점을 제안했으며 이광섭 총장은 적극 수용 입장을 밝혔다.

이광섭 총장은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모두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이때 장애학생들은 더 큰 어려움이 있을 것이라 생각된다”며 “장애학생들이 행복한 대학 생활을 할 수 있도록 힘껏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장애학생지원센터는 장애의 특수성으로 학습 제한을 받지 않도록 도우미지원제도, 우선수강신청, 평가편의지원 등을 제공하며 장애별로 교수학습지원 활동도 하고 있다.

한남대 간담회
한남대 이광섭총장은 장애학생지원센터에서 열린 간담회에 참석해 장애학생들의 고충과 의견을 수렴했다. ©한남대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남대 #장애인의날 #이광섭총장 #간담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