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한남대

한남대학교(총장 이광섭)가 연세대를 주축으로 총 16개 대학이 공동으로 원격수업 콘텐츠를 공동으로 개발해 강의하는 ‘온라인 공유대학’에 참여한다고 지난 8일 밝혔다.

한남대에 따르면, 온라인 공유대학은 올해 1학기부터 연세대와 포스텍, 동국대, 전남대 등 9개 대학으로 출발했으며, 2학기부터 한남대와 이화여대 등 7개 대학이 추가로 참여한다. 주로 수도권 주요대학과 지역거점국립대학이 포함되며, 대전·세종·충남에서는 한남대와 한밭대가 참여했다.

이를 위해 지난 2일 공유대학 참여대학 교무처장들이 협약을 체결했으며, 한남대는 다음 학기부터 공동 강의에 동참하게 된다.

공동강의 운영은 3개 대학 이상의 교수진이 참여해 개발한 수업에 대해 동영상 콘텐츠를 제작하고, 3학점의 경우 2시간은 동영상, 1시간은 실시간 온라인 강의를 실시한다. 총 15주 수업 중 참여대학별 교수진이 시간을 나눠 팀티칭 강의를 진행한다.

기존의 대학 간 학점 교류제도와는 달리 여러 대학이 함께 만드는 과목을 소속 대학 학생들이 자유롭게 들을 수 있고, 실시간 강의까지 진행한다는 것이 특징이다.

이미 올해 1학기부터 9개 대학, 22명의 교수진이 4개 과목에 대해 온라인 공동강의를 진행 중이며, 학생 1,000여 명이 수강하고 있다.

이광섭 한남대 총장은 “온라인 공유대학은 우리 대학이 수도권 대학 및 거점국립대학과 우수한 교육 자원을 공유하고, 학생들에게 양질의 교육을 제공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며 “언택트 환경에서 새로운 교육 혁신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온라인 공유대학 참여대학은 한남대와 연세대, 광운대, 덕성여대, 동국대, 명지대, 숙명여대, 전남대, 충북대, 포항공대, 상명대, 한동대, 계명대, 이화여대, 청주대, 한밭대 등 16개 대학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남대 #이광섭총장 #연세대 #온라인공유대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