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이광섭 총장 ©한남대

한남대학교 이광섭 총장은 10일 코로나19 상황에서도 보건의료, 택배, 사회복지 등 대면 노동을 지속하고 있는 필수노동자들을 응원하는 ‘고맙습니다. 필수노동자’ 캠페인에 동참했다.

이 총장은 권혁대 목원대 총장의 지목으로 캠페인에 동참했으며, 대면 노동자들을 응원하는 한편 코로나19의 빠른 종식을 기원했다. 이 총장은 필수노동자들의 이미지가 인쇄된 팻말을 들고 감사 메시지를 전했으며, 소셜네트워크(SNS) 등에도 올렸다.

이 총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 상황 속에서도 사회가 제 기능을 찾을 수 있도록 묵묵히 애써주시는 보건·의료, 돌봄, 미화, 운송, 안전, 물류 등 필수 노동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며 “대학 구성원들도 방역에 최선을 다해 코로나의 빠른 종식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 총장은 필수노동자 캠페인의 다음 주자로 대덕이노폴리스벤처협회 김병순 회장(나노하이테크 대표)을 추천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이광섭총장 #한남대 #코로나19 #고맙습니다필수노동자 #캠페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