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요한 목사
    [아침을 여는 기도] 하나님께서 깨끗하게 하셨습니다
    사람을 사랑하셔서 사람이 되신 주님을 사랑합니다. 주님께서 가지신 동정과 친절과 겸손과 온유와 오래 참음을 제게 입혀 주옵소서. 예수님의 마음을 사모합니다. 저는 아직도 세속적인 가치관과 저의 자아가 중심에 자리하고 있습니다. 육체적이고 또 정신적 욕망의 무한충족이 최고의 기준입니다..
  • 연요한 목사
    [아침을 여는 기도] 하늘을 바라보는 은혜
    죽어야 마땅한데 그 죽음을 이기게 하셨습니다. 죽음 앞에서 비굴해져서 저희는 힘을 잃고 약해집니다. 저녁에 제자들은 유다인들이 무서워서 한데 모여 문을 닫아걸고 있었습니다. 죽음이 두려워 비겁하였습니다. 그러나 사도 바울은 죽음의 위협과 협박 가운데에서 당당하게 외칩니다...
  • 연요한 목사
    [아침을 여는 기도] 보지 않고도 믿는 사람
    믿지 못할 것을 따르다가 나중에 후회하는 모양새가 얼마나 우습습니까? 거짓을 진실이라 믿고, 없는 것을 있는 것으로 믿고, 가치 없는 것을 소중한 것으로 여기는 모습이 오죽이나 우둔합니까? 사실을 바로 알게 하시고 그를 믿는 믿음을 주옵소서...
  • 연요한 목사
    [아침을 여는 기도] 하나님의 입김은 스며듭니다
    갓난아기와 같습니다. 순수하고 신령한 젖을 주옵소서. 그 젖을 먹고 자라 구원에 이르게 하옵소서. 나뭇잎 하나에도 하나님의 강렬한 입김은 스며듭니다. 바람이 불지 않아도 저 잎사귀는 종일 찬란한 자기 빛깔을 내고 있습니다. 하나님께 택하심을 받은 저, 살아있는 돌이 되어 하나님의 집을 짓는..
  • 연요한 목사
    [아침을 여는 기도] 환한 생명으로 나타나는 것처럼
    저의 생명이 그리스도와 함께 하나님 안에 있게 하옵소서. 그리스도와 함께 저를 살려 주셨으니 위에 있는 신령한 것들을 간절히 기원합니다. 위에는 그리스도께서 하나님 오른쪽에 앉아 계십니다. 그러니 누가 감히 저희를 정죄합니까? 우리를 살리신 주님이 십자가에서 돌아가셨지만 지금 살아나셔서 하나님 오른쪽에서 우리를 위해 기도하고 계십니다. 저의 매일매일 현실 속에서 하늘을 대할 수 있습니다..
  • 연요한 목사
    [아침을 여는 기도] 나를 보지 않고도 믿는 사람
    십자가에 달려 돌아가시어 장사까지 지낸 예수님이 제자들 앞에 나타나셨습니다. 샬롬! 평안을 전하십니다. 상처 입은 손과 옆구리를 제자들에게 보이셨습니다. 예수님께서 살아나신 사실은 저에게도 큰 기쁨입니다. 그런데 도마는 예수님을 보았다는 말을 믿지 못했습니다. 내 눈으로 손에 못 자국을 보..
  • 연요한 목사
    [아침을 여는 기도] 생명의 면류관을 주옵소서
    하나님이 우리와 함께하신다는 사실이 너무도 좋습니다. 임마누엘! 더없이 만족스럽고 기쁩니다. 저는 죽지 않습니다. 더 높은 곳으로 나아갑니다. 이제 언제든 평안하게 눈을 감을 수 있습니다. 첫 번째 부활에 참여하게 하옵소서. 저에게 주신 가장 소중하고 거룩한 복입니다. 둘째 죽음이 저에게 아무런 작용도 못 합니다. 저는 하나님과 그리스도를 섬기는 제사장이 되어 천 년 동안 그리스도와 함께 왕..
  • 연요한 목사
    [아침을 여는 기도] 믿는 마음이 그렇게도 무디니
    엠마오로 가는 그들 옆에 부활하신 예수님이 동행하셨습니다. 제자들은 그분이 누구인지 알지 못했습니다. 아니 알 필요도 없었습니다. 그들은 예수님을 능한 선지자로 알고 있었습니다. 진리를 전하셨습니다. 의로우셨고, 진리를 선포하셨으며, 불의를 책망하셨습니다. 이스라엘을 구원할 분으로 이미..
  • 연요한 목사
    [아침을 여는 기도] 기쁨을 바라며 달려갑니다
    우리의 몸은 땅에 묻혀 썩어지지만, 하나님은 그 죽은 몸에 새로운 생명, 새로운 몸을 지으셔서 부활케 하십니다. 우리가 죽음으로 영영 잃는 것이 아닙니다. 하나님께서 새로운 옷으로 입혀 주실 줄 믿습니다. 천한 것으로 묻히지만 영광스러운 것으로 다시 살아나게 될 것입니다..
  • 연요한 목사
    [아침을 여는 기도] 바울은 고백했습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돌아가심과 부활은 성령 강림과 함께 사람을 완전히 새롭게 바꾸어 주십니다. 주님께서 하시는 말씀을 귀담아들을 열린 마음을 주시옵소서. 베드로는 새로 부름을 받았습니다. 요한의 아들 시몬아, 네가 이 사람들보다 나를 더 사랑하느냐? 고백합니다..
  • 연요한 목사
    [아침을 여는 기도] 모든 사람이 살아날 것입니다
    제 부활의 믿음을 더 든든하게 하옵소서. 해결해야 할 많은 삶의 문제들을 앞에 놓고서 죽음 후에 있을 부활의 문제를 생각하는 모양이 여유 있는 놀이로 비칠까 싶습니다. 죄를 범한 아담이 자식을 낳고, 그 자식이 또 자식을 낳아 오늘에 이르렀습니다. 그렇지만 우리는 한 사람..
  • 연요한 목사
    [아침을 여는 기도] 부활은 저의 삶입니다
    하늘나라를 소망합니다. 그곳은 눈물도 없고 사망도 없고, 애통하여 울거나 아픈 것도 없는 나라. 이것이 저의 부활 신앙입니다. 부활 신앙으로 삶이 힘 있고 강해지게 하여 주옵소서. 천국을 향해 긍정적이고 진취적으로 힘을 다하는 강렬한 소망으로 살아가게 하옵소서. “세상 풍파 지난 후 영화로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