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성돈 교수
    “예수님이 목숨 걸고 안식일에 관해 하시고자 했던 말씀은…”
    조성돈 교수(실천신학대학원대학교 교수, 목회사회학)가 최근 기윤실(기독교윤리실천운동) 홈페이지에 ‘안식일의 의미(3): 예수와 안식일’이라는 제목으로 글을 올렸다. 조 교수는 “예수님에게 안식일은 늘 논쟁의 초점이었다. 복음서에 안식일이 등장할 때마다 예수님과 충돌이 일어난다”고 했다...
  • 조성돈 교수
    “회당의 등장, 비로소 안식일이 예배의 날 돼”
    조성돈 교수(실천신학대학원대학교 교수, 목회사회학)가 20일 기윤실(기독교윤리실천운동) 홈페이지에 ‘안식일의 의미(2): 안식일에서 예배일로’라는 제목으로 글을 올렸다. 조 교수는 “안식일은 노동을 쉬는 날이다. 이날을 쉬는 것은 7일의 리듬에서 하루를 온전히 하나님께 드린다는 믿음의 고백이다. 즉, 안식일을 지킨다는 것은 단순히 노동에서 놓여 쉼을 얻는 것만이 아니라, 내 인생의 주인이 계..
  • 조성돈 교수
    조성돈 교수 “안식일, 하나님의 배려와 사랑을 경험하는 날”
    조성돈 교수(실천신학대학원대학교 교수, 목회사회학)가 23일 기윤실(기독교윤리실천운동) 홈페이지에 ‘안식일의 의미(1)’라는 제목으로 글을 올렸다. 조 교수는 “유대인들에게 안식일은 절대적인 율법이다. 그들은 모든 일상과 구별하여 안식일을 특별히 지켰다”며 “유대인들의 안식일 규정은 창세기 2장에서 유래한다. 1장과 연결되는 2장 2~3절은 일곱째 날에 하나님이 창조 사역을 마치시고 안식하셨..
  • 조성돈 교수
    조성돈 교수 “주일성수에 들어있는 두 가지 개념은…”
    조성돈 교수가(실천신학대학원대학교 교수, 목회사회학) 지난 5일 기윤실(기독교윤리실천운동) 홈페이지에 ‘안식의 날과 예배의 날’라는 제목으로 글을 올렸다. 조 교수는 “주일예배는 우리의 신앙 전통 중 가장 중요한 부분이다. 신앙생활에서 제거할 수 있는 것들을 하나씩 제거해 나간다면 가장 마지막에 남을 것이 주일예배일 것”이라며 “특히 한국교회 교인들의 의식 속에서는 주일예배가 신앙생활의 가장..
  • 참빛순복음교회 김영태 목사
    주일 저녁예배를 회복시켜야 한다
    그러나 분명한 것은 편하게 신앙생활하려는 자세는 결코 신앙에 유익하지 않다. '내 몸을 쳐서 복종시키는 자세'가 바람직한 신앙의 자세이다...
  • 가정 예배 세미나
    "안식일은 딱딱한 율법이 아닌, 온전한 쉼과 가족 간 따뜻함을 누리는 날"
    한국 아이에프씨제이(IFCJ)는 ‘가정예배, 어떻게 할 것인가?-전통의 우물에서 길어 올린 신앙 전승의 지혜’를 서울성락교회에서 오전 10시부터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IFCJ 총재인 랍비 예키엘 엑스타인이 유대인의 안식일 예배에 대해 강연을 전했다. 그는 가난하고 어려운 홀로코스트 생존자 유대인들을 돕는 IFCJ 총재로서..
  • 김동춘 연구위원
    "안식일, 하나님 예배 더불어 인간 보호 차원"
    제5회 느헤미야 신학캠프가 '주일이 맞나요? 안식일이 맞나요?'를 주제로 23일 오전 10시부터 서울 합정동 100주년기념교회 사회봉사관 4층에서 진행됐다. 그는 "한국교회에서 주일은 교인으로서 지켜야할 규율과 의무와 같은 것이었다. 한국교회의 주일은 하나님께 '예배하는 날'이요, 주일 온종일 아침부터 저녁까지 교회봉사와 신앙생활로 시간을 보내는 날이었다"고 설명하며 "일하는 인간에게 쉼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