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9월 2일 포스코플로우㈜와 함께 전남 광양시 도이동 성황근린공원에서 ‘POSCO 도이정원 숲 착공식’을 개최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9월 2일 포스코플로우㈜와 함께 전남 광양시 도이동 성황근린공원에서 ‘POSCO 도이정원 숲 착공식’을 개최했다. (오른쪽부터) 임신혁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회장, 임상섭 산림청 차장, 김광수 포스코플로우 사장, 정인화 광양시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공

아동옹호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황영기)은 9월 2일 포스코플로우㈜와 함께 전남 광양시 도이동 성황근린공원에서 ‘POSCO 도이정원 숲 착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2021년 기준 국내 운송량 2천1백만 톤에 따른 약 13.4만 톤의 탄소 배출에 대응하여 탄소 감축을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계획된 POSCO 도이정원 숲은 포스코플로우 주식회사와 14개 물류 파트너사의 공동 출연으로 사업비가 마련되었다.

POSCO 도이정원 숲은 광양시 성황근린공원 부지 내 약 3ha의 면적에 올해 연말까지 약 4개월간의 공사기간을 거쳐 상수리나무, 소나무, 편백나무 등 탄소 저감능력이 뛰어난 수종 중심으로 자연 친화적인 도심정원 숲이 조성될 예정이다.

이날 착공식은 업무협약, 기념비 제막, 기념식수 식재, 기념사 및 경과보고, 축사, 감사장 수여,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되었다. 2부 행사에서는 광양시민들이 함께 참여하는 ‘With POSCO 나무 심기 행사’도 열렸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포스코플로우㈜, 광양시, 산림청은 ESG 친환경 경영 실천의 일환으로 탄소중립 활동의 필요성을 인식하며 업무협약을 진행했고 탄소 저감을 위해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행사에는 임신혁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회장과 포스코플로우㈜ 김광수 대표이사, 14개 물류파트너사 대표이사, 서동용 국회의원, 정인화 광양시장, 임상섭 산림청 차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임신혁 부회장은 “기후변화의 가장 큰 피해자인 미래세대 아이들에게 지속가능한 삶을 살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는 일은 매우 중요한 일이다”며 “아이들을 위해 통큰 후원을 해주신 포스코플로우와 14개 물류 파트너사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포스코플로우㈜ 김광수 대표이사는 “탄소 감축을 위한 ‘POSCO 도이정원 숲’ 조성의 첫걸음을 내딛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포스코플로우는 탄소중립, 그리고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위해 아낌없는 투자를 약속드린다”고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초록우산어린이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