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자유통일당
기독자유통일당 지지를 선언한 전직 외교대사 15명 중 3명이 이들을 대표해 지지선언문을 낭독하고 있다. ©기독자유통일당
전직 대한민국 외교대사 15명이 기독자유통일당 비례대표 국회의원 후보자들에 대한 지지를 선언했다고 당이 1일 밝혔다.

이들은 지지선언문에서 “우리 뜻을 같이하는 전직 대사들은 이번 4.15총선에서 기독자유통일당의 비례대표를 지지하고자 한다”며 “지난 3년간 우리는 문재인 주사파 정권의 국정파탄, 특히 외교·안보·통일 분야에서의 반헌법적 노선을 규탄해 왔다”고 했다.

이어 “우리는 그동안 문재인 정권을 지지했던 세력들까지도 포용하여 국정을 정상화하기 위한 옳은 방향의 통합을 기대해왔지만 그것이 불가능하게 되었음을 개탄한다”며 “이번 기독자유통일당의 정책목표가 바로 우리들이 주장해온 노선과 부합하기 때문에 우리는 비례대표만은 기독자유통일당으로 선택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지지를 선언한 전직 외교대사 명단.

이인호 주러시아 대사
박동순 주이스라엘 대사
조갑동 주페루 대사
허리훈 주모로코 대사
이재춘 주러시아 대사
조원일 주베트남 대사
이원영 주스페인 대사
변승국 주포르투갈 대사
이석조 주케냐 대사
이병화 주노르웨이 대사
김영기 주터키 대사
홍승목 주네팔 대사
정진호 주페루 대사
정순석 주이디오피아 대사
최영하 주카자흐스탄 대사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기독자유통일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