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금촌동 주사랑교회
 ©주사랑교회

파주시 금촌2동(동장 김영미)는 지난 13일 주사랑교회(담임 최정도 목사)가 이웃돕기 성금 5백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주사랑교회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신도들이 함께 십시일반 마련한 성금 5백만 원을 지역사회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후원했다. 코로나19 이전에는 매년 소외된 이웃들에게 ‘사랑의 쌀’을 전달하며 이웃사랑을 실천했고, 코로나19로 대면 전달이 어려워지자 성금을 모아 기탁하게 되었다.

최정도 주사랑 교회 담임 목사는 “신도들과 함께 따뜻한 마음을 모아 올해도 이렇게 나눔을 실천하게 되어 기쁘다”며 “우리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작은 보탬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김영미 금촌2동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모두가 힘든 시기에 올해도 마음을 모아주신 것에 감사하며 소중히 모아주신 성금은 지역 내 독거노인, 저소득층 1인가구 등 도움이 꼭 필요한 이웃들을 위해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기탁된 성금 5백만 원은 공동모금회를 통해 금촌2동 복지사각지대 및 취약계층을 위한 2022년 특화사업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주사랑교회 #최정도목사 #파주시 #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