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의교회 김학중 목사
꿈의교회 김학중 목사 ©꿈의교회 설교영상 캡쳐
CBS 재단이사회가 최근 이사회를 열고 꿈의교회 김학중 담임목사를 제31대 이사장으로 선출했다.

이와 관련, 김 목사는 SNS를 통해 “저는 이 자리가 ‘명예의 자리’라 생각하지 않는다. 일하라고 맡겨주신 자리, 철저하게 ‘사명의 자리’라 생각한다”며 “혹 이 자리를 통해 제가 명예를 받아야 한다면, 일이 다 끝나고 받겠다”고 했다.

이어 “그리고 초심을 잃지 않고, 그 명예마저 하나님께 영광으로 올려드리고 싶다”며 “지금까지보다 더 많은 기도를 부탁드린다. 열심히 일 하겠다”고 덧붙였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