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교회연합기도운동
예배 참석자들이 기도하고 있다. ©세계교회연합기도운동

‘코로나19 소멸을 위한 부활절 한마음 기도행동’을 진행하고 있는 세계교회연합기도운동(공동대표 윤보환 목사)이 부활주일었던 지난 4일 저녁 인천시 논현동 소재 영광감리교회(담임 윤보환 목사)에서 ‘예수님 부활: 코로나19 소멸 선포예배’를 드렸다.

이날 예배에는 ‘2021 한국교회 부활절 연합예배 준비위원회’ 사무총장 변창배 목사(예장 통합 사무총장), 신평식 목사(한국교회총연합 사무총장), 최귀수 목사(한국교회연합 사무총장), 신광수 목사(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 사무총장), 김호동 목사(유럽한인기독교총연합회 사무총장), 황연식 목사(한국장로교총연합회 총무), 백명기 목사(한국장로교총연합회 사무총장), 김길수 목사(인천시기독교총연합회 대외사무총장), 정여균 목사(한국기독교부흥협의회 상임회장), 박병득 목사(미래목회포럼 사무총장) 등 각 연합단체 사무총장들을 비롯해 엄기호 목사(세계복음화중앙협의회 총재)와 채드 해몬드 목사(빌리그래함전도협회 아시아 총괄 디렉터), 조은태 목사(한국 OM선교회 대표)가 참석해 코로나19 소멸을 위해 함께 기도했다.

신광수 목사의 사회로 드려진 이날 예배에선 김길수 목사(인천시기독교총연합회 대외사무총장)의 대표기도와 박병득 목사(미래목회포럼 사무총장)의 성경봉독, 영광교회 성가대의 특별찬양 후 윤보환 목사가 ‘그리스도 빛의 나라’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윤 목사는 “마귀를 이기는 것은 오직 회개를 통한 주님의 임재”라면서 “주님이 함께 하시면 부활의 주님, 즉 빛 되신 성령님이 오셔서 ‘그리스도 빛의 나라’가 우리 속에 이루어지고 죽음과 질병의 죄의 문제가 해결되는 것”이라고 전했다.

또 “오늘 인류의 죄를 짊어지시고 십자가에 죽으셔서 완전한 용서의 선포이신 부활하신 예수님께 회개하고 의지하면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소멸될 것을 믿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윤 목사는 끝으로 “오늘 우리가 인류의 죄를 사하신 예수님께 회개하고 기도하면 치료하시는 여호와, 성령의 하나님께서 치료의 광선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소멸하실 것”이라고 강조했다.

세계교회연합기도운동
예배 주요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세계교회연합기도운동

이어 채드 헤몬드 목사와 조은태 목사(한국OM선교회 대표)가 각각 영문과 한글로 공동기도문을 낭독했으며 최귀수 목사가 ‘회개의 기도’를, 신평식 목사가 ‘환자들을 위한 기도’를, 김호동 목사가 ‘의료진들을 위한 기도’를, 황연식 목사가 ‘이 세상의 평화와 회복을 위한 기도’를, 백명기 목사가 ‘교회 공동체를 위한 기도’를 했다. 또 변창배 목사가 소멸 선포를 위해 기도를 인도했다. 예배는 엄기호 목사의 축도로 모든 마쳤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