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활절 연합칸타타
<부활절 연합칸타타 ‘2021 증인들의 고백’> ©행사 포스터

CCM 찬양사역자를 비롯해 크리스천 성악가와 대중가수들이 모여 만든 ‘프레이즈개더링’이 부활절을 앞두고 2일 밤 9시 유튜브 생중계를 통해 <부활절 연합칸타타 ‘2021 증인들의 고백’>을 공연한다.

주최 측은 “코로나19 팬데믹 이전, 기독교의 대표 절기 중 하나인 부활절이 되면 성도들이 모여 저마다 준비한 성가대의 칸타타가 전국의 구석구석 교회마다 울려 퍼지던 모습을 기억할 것”이라며 “그러나 코로나19로 인해 교회의 예배와 모임의 모습이 달라진 오늘, 예수 부활의 기쁨을 나눴던 부활절 연합예배가 작년에 이어 올해도 온라인으로 대체될 예정”이라고 했다.

이처럼 ‘부활절 예배의 꽃’으로 불리는 성가대의 칸타타를 진행하기 어려운 상황에서 이번 칸타타 공연을 통해 한국교회가 온라인으로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연합의 장을 마련했다는 것.

주최 측은 “예수님의 수난과 부활을 가장 성경적이고 복음적으로 담아내며 오랫동안 수많은 교회에서 사랑받고 불려졌던 ‘증인들의 고백’, 이제 2021년 현대적 감각과 테크닉으로 새롭게 선보일 ‘2021 증인들의 고백’은 한국교회 부활의 메시지로 분명 큰 반향과 울림을 안겨줄 것”이라고 전했다.

‘2021 증인들의 고백’은 국립합창단 윤의중의 지휘로 배우 윤석화, 강신일, 찬양사역자 송정미를 비롯해 뮤지컬 배우 정선아, 소프라노 김순영, 테너 윤정수와 김정훈, 바리톤 김성결, 베이스 바리톤 윤종민 등 자타가 공인하는 최고의 뮤지션들 함께하며 연합 오케스트라, 프레이즈개더링 연합합창단과 노아 소년소녀합창단이 함께한다.

또한 연출을 맡은 김승용 감독과 최영호 음악감독을 비롯해 <불후의 명곡>, <팬텀 싱어>, <나는 가수다> 등에 참여한 한국 음악 방송계 최고의 스태프들이 제작에 참여했다.

프레이즈개더링은 “어려운 시기이지만 주님을 향한 찬양이 제한받지 않도록 한국교회의 힘을 모아 모든 교회가 함께하고 무엇보다 한국교회 안에 보석 같은 예술가들의 신실한 섬김으로 가장 탁월한 공연 예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배우 윤석화와 강신일 그리고 김윤중 선교사가 전하는 깊은 울림의 내레이션에 환상적인 편곡과 영상이 입혀져 마치 한 편의 영화처럼 펼쳐질 ‘2021 증인들의 고백’은 예배와 모임이 어려워진 이 시대에 우리를 위해 돌아가신 예수님의 고난과 부활의 진정한 의미를 일깨워 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부활절 연합칸타타 ‘2021 증인들의 고백’>은 4월 2일 금요일 저녁 9시, 유튜브 채널 <프레이즈개더링>을 통해 실시간 중계되며, CTS 기독교TV에서도 4월 3일 토요일 저녁 7시와 부활절인 4일 밤 0시에 방영될 예정이다. 4월 3일 토요일 밤 9시에는 극동방송 FM 106.9Mhz에서도 만날 수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