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접경지역평화기도목사회
    접경지역평화기도목사회, 대북전단 살포 비판
    접경지역평화기도목사회(이하 목사회)가 30일 대북전단살포에 대한 입장을 발표했다. 목사회는 “우리는 접경마을에서 남북한 평화를 위해 기도하는 목사들”이라며 “2018년 4월 27일 판문점 남북정상회담의 성공을 위해 지난 26일 밤부터 27일 아침까지 전국에서 모인 50명의 목사들은 평화파수꾼 철야기도회로 모였고, 지금까지 매주 월요일 기도회를 이어오고 있다”고 했다...
  • 한국전쟁 70년, 민족 화해와 한반도 평화를 위한 교회의 과제
    NCCK “한반도 평화체제를 구축하자”
    NCCK(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총무 이홍정)가 24일 ‘민의 한반도 평화협정 선언’을 발표했다. 이들은 선언문 취지에 대해 “한국전쟁이 발발한지 70년이 되었다. 그동안 정전체제, 분단체제가 한반도를 지배하며 한반도 주민들은 불신과 증오, 대립과 갈등으로 점철된 삶을 살아왔다”며 “해소되지 않은 냉전체제 아래 전쟁의 위협과 폭력은 우리의 일상이 되었다”고 했다...
  • NCCK 총무 이홍정 목사
    NCCK “교회, 엄격히 방역… 강화조치 해제 당연”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이홍정 목사)가 ‘한국교회 방역강화조치 해제에 대한 논평’을 22일 발표했다. NCCK는 “정부는 오는 24일자로 한국교회에 대한 방역강화조치를 해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며 “코로나 19와 관련한 중대본의 대응책은 최근 2주 단위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수립된다. 두주 전 강화조치 이후 교회 내 감염사례가 없었기 때문에 해제로 이어진 것”이라고 했다...
  • NCCK 인권센터 박승렬 목사
    NCCK 인권센터 등 80개 단체 “소돔 멸망, 동성애 때문 아냐”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인권센터(소장 박승렬 목사)를 비롯한 기독교사회선교연대회의, 대한성공회 정의평화사제단·나눔의집협의회, 청어람ARMC 등 80개 단체들이 20일 ‘차별과 혐오 없는 평등세상을 바라는 그리스도인’이라는 제목의 성명을 발표했다...
  • 성소피아 터키
    “성소피아 모스크 전환은 역사적 퇴보”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이홍정 목사) 국제위원회(위원장 서호석 목사)가 터키 성소피아(Hagia Sophia) 박물관이 모스크로 전환된다는 소식에 항의하는 성명을 14일 발표했다...
  • 16일 한국 경기도 파주에서 바라본 북한 개성공단 지역에서 검은 연기가 피어오르고 있다. 한국 통일부는 북한이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청사를 폭파했다고 밝혔다.
    “휴전에서 평화로, ‘시민의 힘’으로 전쟁 끝내자”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이홍정) 언론위원회(위원장 권혁률, 이하 언론위)가 6.25 전쟁 70주년, 6.15선언 40주년을 맞이해 6월의 ‘이달의 주목하는 시선’으로 <휴전에서 평화로, ‘시민의 힘’으로 전쟁을 끝내자>를 선정했다...
  • 한교총 NCCK 코로나
    “여름 사역 앞둔 교회, 코로나 방역 철저히”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과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가 2일 오전 서울 한국기독교회관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19 재확산 위기 함께 막아냅시다’라는 제목의 ‘한국교회에 드리는 글’을 발표했다. 이들은 “코로나19 팬데믹을 맞아 바이러스의 확산 방지를 위해 한마음으로 합심하여 대응해주신 전국 모든 교회에..
  • 차별금지법
    NCCK 인권센터, 차별금지법안 발의 환영 성명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인권센터(소장 박승렬 목사)가 차별금지법안 발의를 환영하는 성명을 30일 발표했다. NCCK 인권센터는 “차별금지법을 발의한 국회의원들에게 강력한 지지와 연대를 표하며 21대 국회에서 포괄적 차별금지법이 통과되기를 기대한다”며 “차별금지법은 성서의 약자보호법이며 모든 생명에 자유와 해방을 선포하는 기독교의 희년법과 같다”고 했다...
  • NCCK 총무 이홍정 목사
    NCCK 등, 6.25 70주년 평화메시지 발표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이홍정 목사)와 세계교회협의회 (WCC), 일부 6.25 한국전쟁 UN 참전국의 NCC가 6.25 한국전쟁 70주년을 맞아 에큐메니칼 평화메시지를 22일 발표했다. 이들은 “70년 전 시작된 전쟁으로 약 300만 명이 생명을 잃었고 그 중 대다수는 민간인이었으며, 한반도의 거의 모든 주요 도시가 파괴되었다”며 “많은 가족들이 흩어졌고, 같은 언어와 전통과 ..
  • NCCK 제67회기 제1차 정기실행위원회가 24일 열렸다.
    NCCK 측 “종전 선언하고 평화협정 맺어야”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총무 이홍정 목사, 이하 NCCK) 측이 북한의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와 관련, “(폭파 이후) 어떠한 추가조치가 발생할지 알 수 없는 상황”이라며 “더 이상의 무력적 대응행동이 일어나서는 안 된다”고 했다. NCCK 4개 위원회(신학위원회, 여성위원회, 정의·평화위원회, 화해·통일위원회)는 17일 발표한 ‘한국전쟁 70년: 한국기독교회 평화 호소문’에서 “최근 탈북자단체..
  • 한국전쟁 70년, 민족 화해와 한반도 평화를 위한 교회의 과제
    “개신교 통일운동, 민(民) 주도로 전개해야”
    NCCK(총무 이홍정 목사,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는 ‘한국전쟁 70년, 민족 화해와 한반도 평화를 위한 교회의 과제’라는 주제의 신학포럼을 12일 오후 한국기독교회관 2층 조에홀에서 개최했다. 첫 번째로 홍승표 목사(감리교신학대학교 외래교수)가 ‘한국교회의 한국전쟁 인식과 역사적 반성’이라는 제목으로 발제했다. 홍 교수는 “한국전쟁으로 남북한 양편에서 500만 명이 넘는 사상자가 나왔다. 전..
  • 대북전단
    NCCK “대북전단 살포, 시대착오적 행위”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이홍정 목사) 화해•통일위원회(위원장 허원배 목사)는 8일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폐쇄를 우려하며’라는 논평를 발표했다. NCCK는 “탈북자 단체의 대북전단살포로 남북 관계가 급속도로 악화되고 있다. 김여정 노동당 제1부부장 담화문 발표 이후 북측은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폐쇄절차에 들어간 것으로 보인다”며 “대북전단살포는 판문점 선언과 평양선언, 군사합의서 등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