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재인 대통령
    文지지율, 34.1% 최저치… 부정평가 60% 넘어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는 YTN 의뢰로 지난 1~2일 문 대통령의 국정 운영에 대한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긍정평가가 341.%(매우 잘함 21.4%, 잘하는 편 12.7%)로 나타났다고 3일 밝혔다. 현 정부 출범 이후 최저치다...
  • 문재인 대통령
    文대통령 지지율 38%, 또 최저치
    문재인 대통령 국정 수행 지지도가 4주 연속 하락하며 취임 후 최저치를 또 경신했다. 한국갤럽은 12월2주차(8~10일) 대통령 직무수행 평가 조사 결과, 응답자 중 38%가 '잘하고 있다'고 답했다고 11일 밝혔다.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 평가는 54%였다...
  • 한국갤럽은 8월2주차 대통령 직무수행 평가 결과 응답자 가운데 39%가 '잘 하고 있다'고 답했다고 14일 밝혔다. 전주 대비 5%포인트 하락한 수치로 취임 후 최저치를 기록해 지지도 40%대가 무너진 것으로 나타났다.
    文, 전방위 악재에 지지율 추락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지지율에 비상등이 켜졌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모범 대응이 각광받으면서 71%까지 치솟핬던 지지율이 '부동산 논란'에 석 달 새 32%p 곤두박칠치는 양상에 이른바 '조국 사태'를 방불케한다는 위기감이 청와대와 여권 안팎에서 퍼지고 있다...
  • 朴대통령 지지율 33%..소폭 증가
    박근혜 대통령의 지지율이 33%를 기록해 설 연휴 이전보다 3%포인트 가량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부정평가는 절반 이상이지만 60세 이상에서 지지율 상승세가 뚜렷한 것으로 조사됐다. 여론조사전문기관 한국갤럽이 27일 내놓은 2월 넷째주 여론조사결과에 따르면 대통령 직무수행 평가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 33%가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반면에 부정 평가는 58%를 기록했으며 9%는 의견을 유보했다..
  • 1.26 리얼미터 대통령 지지율 여론조사
    朴대통령 지지층 이탈에 지지율 최저치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지지율이 다시 하락해 취임 후 사상 최저치를 경신했다. 연말정산 세금폭탄 논란이 더해지면서 지지층이 이탈한 것으로 보인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가 26일 내놓은 1월 3주차(19~23일) 주간집계 결과, 박 대통령의 취임 100주차 국정수행 지지도(긍정평가)는 1주일 전 대비 5.3%p 하락한 34.1%(매우 잘함 11.0%, 잘하는 편 23.1%)로..
  • 박근혜
    대통령 지지율, '진보당 해산'에 하락세 진정
    박근혜 대통령의 지지율이 소폭 상승했다. 통합진보당 해산 직후 하락하던 박 대통령 지지율이 멈췄다. 22일 여론조사기관인 리얼미터에 따르면 12월 셋째 주 국정수행 지지도 주간조사 결과 박 대통령의 취임 95주차 긍정 평가는 한 주 전에 비해 0.2%포인트 상승한 39.9%를 기록했다. 지난주 박 대통령의 지지율은 이른바 '정윤회 문건'으로 촉발된 비선 실세의 국정개입 의혹으로 인해 전..
  • 수석비서관 회의 주재하는 대통령
    朴대통령 지지율 30%로..여당지지보다 낮아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지지율이 취임 이후 최저수준으로 나타났다. 세월호 참사와 인사참극으로 인한 영향으로 보인다. 박 대통령의 지지율은 여당 지지율보다 낮았으며 부정적 평가도 긍정평가를 넘어섰다. 3일 여론조사기관 리서치뷰가 1~2일 휴대전화 가입자 1,000명을 대상으로 박 대통령에 대한 직무평가를 조사한 결과 '긍적적 평가'가 36.1%에 불과했다. 6.4지방선거 전날 46.9%였던 긍..
  • 박근혜 대통령 지지율 하락, 청년층 중심으로 부정여론 확산
    9일 한국갤럽이 전국 성인남녀 808명을 대상으로 조사해 내놓은 5월 첫째 주 주간집계 결과에 따르면 박 대통령의 직무수행에 대한 긍정평가는 46%로 전주대비 2%포인트 하락했다. 세월호 침몰 이후 계속된 하락세다. 부정평가는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부정평가는 41%로 전주보다 1% 늘어 긍정 평가와 5% 차이를 보이고 있다. 이는 박 대통령 취임 이후 최소치라고 한국갤럽은..
  • 리얼미터 대통령 지지율
    청와대, 여권 지지율 동반 하락
    4월 넷째주 여론조사 결과에서 세월호 참사 이후 정부의 수습과정에 대한 비판이 계속되면서 대통령 지지율과 새누리당 지지율이 동반 하락했다. 반면 새정치민주연합 지지율은 오름세를 보였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지난 21일부터 25일까지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520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신뢰수준 95%, 표본오차 ±2.0%포인트)를 실시한 결과 박근혜 대통령의 지지율도 같은 기..
  • 세월호 영향, 朴 대통령 지지율 하락세
    박근혜 대통령의 지지율이 급속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세월호 침몰사고로 정부의 대처능력에 대한 국민들의 불만이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여론조사기관인 리얼미터의 이택수 대표는 전날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글을 통해 "박 대통령의 지지율이 진도 방문 직후인 18일 71%까지 상승했으나 이번 주 들어 67.0%(월), 61.1%(화), 56.5%(수)로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 박근혜 대통령 당선의 순간
    朴대통령 지지율 50% 아래로…"소통 미흡"
    당선 1주년을 맞은 박근혜 대통령의 지지율이 50% 아래로 떨어졌다.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한국갤럽이 20일 발표한 12월 셋째 주 여론조사에 따르면 박 대통령의 지지율은 지난주 대비 6%포인트 급락한 48%를 기록, 최근 들어 가장 큰 변동폭을 보였다. 박 대통령의 지지율이 40%대를 기록한 것은 지난 5월 이후 처음이다. 박 대통령에 대한 부정적 평가는 41%로 지난주에 비해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