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무상급식 주민투표 개시…'주사위' 던져졌다
    서울시 무상급식 주민투표가 24일 오전 6시부터 시내 2천206개 투표소에서 일제히 시작됐다. 이날 오후 8시까지 진행되는 주민투표는 '소득 하위 50%의 학생을 대상으로 2014년까지 단계적으로 무상급식 실시'하는 단계적 무상급식안과 '소득 구분없이 모든 학생을 대상으로 초등학교는 2011년부터, 중학교는 2012년부터 전면적으로 무상급식 실시'하는 전면 무상급식 안 2가지 중 찬성하는 안..
  • 무상급식 부재자투표소 투표율 45.1% 기록
    첨예한 대립양상을 띠고 있는 서울시 무상급식 주민투표의 부재자투표가 19일 완료됐다. 서울시 선거관리위원회는 부재자투표소 투표에 신고인 1만7천208명 중 7천766명이 참여해 투표율이 45.1%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 서울시, CNG버스 전수점검 658건 보완조치
    서울시는 지난 4월 18일~7월 30일까지 버스제작사, 운수회사와 함께 운행 중인 CNG버스 7천426대에 장착된 연료장치와 내압용기 5만1천982개를 전수 점검한 결과 658건의 보완사항을 발견해 조치했다고 8일 밝혔다. ..
  • 서울시, 손 대표 수방예산 지적 "어이없다" 반박
    서울시(시장 오세훈)는 3일 민주당 손학규 대표가 라디오 정당대표 연설에서 서울시의 수방예산의 문제에 대해 언급한 것과 관련, "세간에 떠도는 괴담을 사실 확인 없이 베낀 것"이라며 강하게 비판했다...
  • 서울시 24일 무상급식 주민투표 실시…결과 주목
    서울시 무상급식 주민투표가 오는 24일 선택투표로 치뤄지게 됐다. 서울시는 지난 6월 복지포퓰리즘추방국민운동본부(청구인 대표 한기식 류태영)가 청구한 '단계적 무상급식과 전면적 무상급식 정책 중 하나를 선택하는 주민투표'를 1일 공식 발의하고 오는 24일로 투표일을 확정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