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원순 아들, 현역 입대 나흘 만에 공익 판정
    박원순 서울시장 아들이 공군으로 입대했다 재검으로 4급 공익근무 판정을 받았다. 서울시는 5일 박 시장 아들 박모씨가 지난해 8월 공군에 입대했다가 나흘 만에 허벅지 통증을 이유로 귀가해 재검한 결과 허리디스크 진단을 받아 공익근무를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