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힘내라! 한국교회] 따뜻한교회 김성호 목사
    영적 허기 채우는 ‘심야식당’ 같은 교회를 꿈꾸다
    기독일보는 개척교회 목회자들을 응원하기 위해 연중 기획 인터뷰 ‘힘내라! 한국교회’를 진행한다. 스무 번째 주인공은 서울시 마포구 연남동 따뜻한교회(예장 합동) 담임 김성호 목사(41)다. 성도 50명이 출석하는 이 교회는 3년 째 주일마다 따뜻한 밥을 차린다. 누구든지 와서 밥을 먹으라고 손짓한다...
  • 팀 켈러 목사
    "권력 남용 등을 어떻게 다뤄야 할지 한국교회 고민해야"
    팀 켈러 목사는 신뢰도를 잃은 한국교회를 향해 "큰 건물, 많은 돈, 교회가 강력해지면 일부 기독교 지도자들이 불의하고 부패해진다"고 지적하고, "교회가 약하고 힘없는 곳에서는 기독교인이 드물지만, 그렇다고 기독교인이 부패했다고 생각치 않는다"면서 "교회가 힘을 가지면 부패 때문에 존경을 잃는다"고 했다. 그는 "한국교회가 여러가지 면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