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성호 의원 이인영 후보자
    [사설] 북한에 억류된 국민을 나 몰라라 하는 정부
    지금 북한에는 6명의 대한민국 국민이 강제로 억류되어 있다. 이들 중 세 명은 선교사로 북한주민을 지원하는 활동을 하다 2013년과 2014년에 북중 접경지역에서 북한에 강제로 끌려갔다. 이들은 무기노동교화형(무기징역)을 선고받고 하루에 10시간씩 7~8년째 강제 노역에 시달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지성호 의원 이인영 후보자
    “정부, 北 억류 국민 석방에 적극 나서야”
    한국교회언론회(대표 유만석 목사, 이하 언론회)가 “북한에 억류된 자국민 석방을 위해 우리 정부와 정치권이 적극 나서야 한다”라는 제목의 논평을 6일 발표했다. 언론회는 “최근 미국의 청원 전문 사이트인 ‘체인지 닷 오그’(change.org)에는 지난 2013년 이후에 북한에 억류 중인 한국인 6명의 석방을 위한 행동에 나서줄 것을 요청하는 청원이 올라왔다”며 “청원인 ‘세이브 식스 코리언..
  • 청와대 국민청원
    “北에 억류된 6명 송환 촉구” 국민청원
    “10년 가까이 북한에 억류된 대한민국 우리 국민 6명의 송환을 촉구합니다”라는 제목의 청와대 국민청원이 4일 공개돼 5일 현재 5만 명 정도의 동의를 받고 있다. 청원 마감은 오는 9월 3일. 답변 기준은 이 기간 내 20만 명의 동의다. 청원자는 “지금 북한에는 6명의 대한민국 국민이 억울하게 억류되어 있다”며 “이들은 북한주민쉼터와 대북지원용 국수공장을 운영하며 굶주린 북한주민을 사랑한..
  • 마이크 폼페이오 장관
    美 폼페이오 장관 “北 억류자 석방, 가장 자랑스러워”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북한에 억류됐던 3명의 미국인 석방을 자신의 “가장 자랑스러운 순간 중 하나”로 꼽았다고 미국의소리(VOA)가 29일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폼페이오 장관은 28일 메릴랜드주에서 열린 보수정치행동위원회(CPAC) 연설에서, “국무장관으로서 첫 번째 큰 임무 중 하나는 몇 명의 미국인들을 북한에서 데려오는 것”이었다며 이 같이 밝혔다...
  • 좌로부터 억류됐던 김동철 목사, 김상덕 씨, 김학송 씨.
    北 억류했던 한국계 미국인 김동철 목사 등 3인 석방
    북한에 억류됐던 한국계 미국인 김동철 목사를 비롯한 김상덕, 김학송 씨 3인이 석방됐다.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이와 같은 소식을 먼저 트위터를 통해 알렸고,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방북을 마치고, 멋진 신사(억류자) 3명과 함께 (전용기로) 돌아오는 길이다. 억류자 3명 모두 건강하다"고 전했다...
  • 평양과기대 전경
    평양과기대 내 미국인 신변안전 우려
    북한이 지난 6일 평양과학기술대학에서 일하는 미국인을 추가로 억류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국제인권단체들은 이 대학 내 외국인들의 신변 안전을 우려하고 나섰다. 평양과학기술대학에서 운영 관계자로 일하던 미국 시민 김학송 씨가 반공화국 적대행위를 감행했다는 혐의로 지난 6일 억류됐다는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의 7일 보도에 국제인권단체들은 이 대학 내..
  • 북한에 억류 중인 미국인 대학생 왐비어 씨.
    北, 美대학생 억류…북핵실험 관련 대북제재 대응 '인질외교'란 지적도
    북한이 관광 목적으로 방묵한 미국 대학생 한 사람을 억류했다고 22일 밝혔다. 일각에서는 북핵 실험으로 말미암은 대북제재가 다가오자 북한이 '인질외교'를 시작했다고 비판하고 있다. 22일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은 "미국 버지니아종합대학 3학년 학생 오토 프레더릭 왐비어(21)가 반공화국 적대행위를 감행하다가 적발, 조사 중"이란 발표를 했다...
  • 북한억류
    정부, 김정욱 선교사 석방 '재요청'
    22일 북한 억류 중이던 미국인 제프리 에드워드 파울 씨의 석방과 관련, 정부가 "북한은 김정욱 선교사를 석방해 우리 측으로 송환해줄 것을 다시 한 번 촉구한다"며 목소리를 냈다...
  • 北, 관광객 1명 억류 밝혀, 이번엔 미국인
    북한이 미국인 관광객을 억류했다고 25일,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보도했다. 당국은 오바마 미국 대통령 방한 중에 알려진 점에서 북한의 의도를 분석하고 있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입국과정에서 소란을 피운 20대 미국인 관광객 1명을 억류하고 조사중이라고 보도했다. 그는 입국 과정에서 관광증을 찢는 등 이상 행동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