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성공회대
    성공회대 학생 29명, 기부 프로젝트로 (사)희망조약돌에 기부
    ‘필란트로피의 이해와 실천’ 수업을 듣는 학생 29명이 기부 프로젝트인 ‘시나브로 일상으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지난 8일 (사)희망조약돌에 400만원을 전달했다. 프로젝트명인 ‘시나브로 일상으로’는 청소년 성매매 피해자가 조금씩 일상으로 회복하고, 우리 사회에도 기부가 일상이 되면 좋겠다는 의미이다...
  • 국가인권위 비판 학술포럼 성매매를 인권이라 할 수 있는가
    "성매매, 폴리아모리, 동성애를 인권이라 할 수 있는가?"
    ‘성매매, 다자성애, 동성애를 인권이라 할 수 있는가’란 주제로 학술포럼이 국회 도서관 지하 강당에서 28일 오전 9시 반부터 개최됐다. 이날 학술포럼 발제자로 최대권 서울대 법학 명예교수 겸 前한동대 석좌 교수, 음선필 홍익대 법대 교수, 이상현 숭실대 법학과 교수, 고영일 자유와 인권연구소장 겸 법무법인 가을햇살 대표, 지영준 법무법인 저스티스 대표 변호사가 참석했다...
  • 이웃사랑선교회 최선 목사
    "홍등가에도 하나님의 사랑은 전해져야죠"
    "2010년에 이 사역을 시작했는데 그냥 행복했어요. 그 행복이 밀려오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행복해지는 거에요. 40 인생 살아오면서 행복과는 비교할 수 없는 행복이 오는데... 그동안 느껴보지 못했던 행복이었어요." 36세에 신학을 시작해 41세에 사역을 시작한 최선 목사가 너무나 행복했다는 이 사역의 현장은 집창촌 '청량리 588'이었다...
  • 오직예수사랑선교회 군동성애 합법화 반대 기자회견.
    오직예수사랑선교회 '군대 동성애 허용 반대' 호소문
    우리들의 사랑하는 자녀가, 교회의 청년이 군복무 하다가 항문성교를 경험하거나, 동성애자로 변화 되거나 에이즈 질병에 걸려서 집에 돌아올 수 있다는 두려움과 우려감을 결코 용인할 수 없습니다! 헌법재판관님들은 항문성교를 처벌하는 군형법에 대해..
  • 예장대신 총회(총회장 박종근 목사)가 '군대 내(內) 동성애 및 성매매 합법화 허용 반대를 위한 기도회'를 15일 헌재 앞에서 열었다.
    예장대신, 군동성애 및 성매매 합법화 반대 기도회 개최
    헌법재판소(이하 헌재)의 심판으로 조만간 군동성애 및 성매매 합법화가 이뤄질지도 모른다는 우려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시민단체들에 이어 교단이 나서서 '군대 내(內) 동성애 및 성매매 합법화 허용 반대를 위한 기도회'를 개최해 관심을 모았다. 15일 오후 헌재 앞에서 열린 기도회는 예장대신 총회(총회장 박종근 목사)가 주최하고, 예장대신..
  • 동성애에이즈예방연구소(이하 연구소)가 "군 동성애 합법화 반대를 위한 긴급 좌담회"를 열었다.
    "軍 동성 성폭행으로 실탄 주어지면 상급자 죽이고 싶었다"
    자신이 피해를 입을 당시 왜 알리지 않았느냐고 물어온 사람도 있다고 한다. A씨는 "군대는 계급사회이며 힘의 원리이기 때문에, 하급자가 상급자 지시에 어떻게 불응할 수 없다"고 지적하고, "성폭행을 당할 때 실탄이 주어졌다면 상급자들을 사살하고 싶은 심정까지 들었었다"면서 "자살도 생각해 봤지만, 부모님을 생각했고 하나님을 믿었기 때문에 포기할 수 밖에 없었다"고 했다. 더불어 A씨는..
  • 군동성애 ‧ 성매매 합법화반대국민연합이 4일 낮 12시 헌법재판소 앞에서 다시 한 번 군 동성애·성매매 합법화를 반대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공동대표 이용희 가천대 교수가 발언하고 있다.
    "성매매·군동성애 합법화 되지 않기를 바란다!"
    군동성애 ‧ 성매매 합법화반대국민연합(공동대표 이용희 교수)이 4일 낮 12시 헌법재판소 앞에서 다시 한 번 군 동성애·성매매 합법화를 반대하는 기자회견을 갖고, 탄원서 및 서명지(각 6천여 명)를 재판부에 전달했다. 연합 측은 성명서를 통해 "현재 성매매 처벌법(성매매 특별법 21조 1항)과 군(軍) 동성애 처벌조항(군형법 92조 6)의..
  • [사진제공=월드비전]_사진3_'여기에는 장난감도, 놀 곳도, 잘 곳도 없어요.' 밤에는 판자 위에서 잠을 자서 춥다는 난민 아동들
    지난 1년 동안 유럽 도착한 난민 고아 약 1만 명 실종
    지난 1년 동안 유럽에 도착한 난민 어린이들 중 약 1만 명 가량이 실종된 가운데, 이들 대부분이 인신매매로 말미암아 성매매나 노예 등으로 팔려갔다는 충격적인 소식이다. 영국 가디언 지는 지난 30일(현지시간) 유럽연합(EU) 경찰기구인 유로폴의 발표..
  • 군동성애합법화반대국민연합·성매매합법화반대국민연합이 21일 낮 12시 헌법재판소 앞에서 "박한철 헌법재판소장님과 재판관님들, 성매매 합법화와 군 동성애 합법화를 막아주십시오!"란 주제로 기자회견을 열었다. ⓒ 군동성애·성매매합법화반대국민연합 제공
    "헌법재판소는 군동성애 및 성매매 합법화를 막아주십시오"
    ▶성매매 합법화는 성매매산업을 번창하게 만들며 한국 사회를 성적으로 타락시킨다 ▶성매매 합법화는 성매매 여성을 증가시키며 이에 따른 인신매매도 증가시킨다 ▶성매매 합법화가 되면, 13세 이상 미성년자들도 성매매를 할 수 있게 된다 ▶성매매 합법화는 청소년과 젊은 여성들로 하여금 성매매의 유혹을 받게 만든다며 '성매매 합법화'를 반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