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수리의 최후
독수리의 최후

독수리가 새끼를 잡아먹자 엄마 오리가 독수리와 싸워 이기는 지극한 모성애를 보여주었다고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이 보도했다.

네덜란드의 한 강가에 엄마 오리와 새끼 오리 세 마리가 둥지에 모여 오붓한 시간을 보내고 있었다. 태어난 지 얼마 안 된 새끼들을 엄마 오리는 사랑스러운 눈길로 바라보며 정성껏 돌보고 있었다.

애니멀플래닛Naomi Portnoy / Cover Images

그런데 갑자기 독수리 한 마리가 날아와 새끼들을 낚아채 갔다.

손쓸 새도 없이 눈 깜짝할 새에 벌어진 일에 엄마 오리는 당황할 법했지만 곧바로 독수리를 쫓아가 응징하기 시작했다.

두 발로 독수리를 잡고 머리를 쪼아대기 시작했다. 자신보다 10cm나 큰 독수리가 물 밖으로 나오지 못하도록 죽을 힘을 다해 깔아뭉개기 시작했고, 물불 가리지 않는 어미 오리의 공격은 독수리가 죽고 나서야 멈췄다.

애니멀플래닛Naomi Portnoy / Cover Images

이 장면을 포착한 주민 나오미 포트노이(Naomi Portnoy)는 “엄마 오리와 새끼 오리가 평화롭게 앉아 있는 모습을 봤다. 그런데 잠시 후 세 마리 새끼 중 한 마리만 남아 있었고, 엄마 오리가 독수리를 무섭게 쪼아대고 있었다”고 전했다.

이 사연을 접한 사람들은 독수리를 이길 정도로 강렬했던 어미 오리의 모성애에 감탄하는 한편, 새끼오리를 잃은 어미 오리의 심정이 어떨지 안타까워했다.

애니멀플래닛Naomi Portnoy / Cover Images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