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자
© BBC Earth

밀림의 왕 사자 ‘레드’(Red)는 쉬기 위해 한적한 호수를 찾았습니다.

 

자신의 지역이기 때문에 아무런 경계를 하지 않고 호수에 있었습니다. 그런데 그때 갑자기 하이에나 20마리가 그를 둘러싸기 시작했습니다.

 

 BBC Earth
© BBC Earth

레드는 물러서지 않고 하이에나들을 위협하지만, 소용이 없습니다.

 

아무리 강하다고 할지라도 20마리의 하이에나의 공격을 감당할 수는 없습니다.

레드는 자신을 둘러싸고 있는 하이에나들과 치열하게 싸우고 있지만, 점점 지쳐 갑니다...

 

하이에나
© BBC Earth

레드의 뒤를 노리는 하이에나들의 집요한 공격이 계속됩니다.

 

생사가 달린 절체절명의 순간...

 

사자
© BBC Earth

레드의 울음소리를 듣고 친구 타투(Tatu)가 도착했습니다.

 

순식간에 전세는 역전되어 하이에나들은 멀리 도망쳤습니다.

 

 

사자
© BBC Earth

레드는 타투와 머리를 맞대며 반갑게 인사합니다.

 

레드의 뒷모습의 흉터가 얼마나 상황이 치열했는지를 다시한번 말해 줍니다.

 

 BBC Earth
© BBC Earth

친구의 울부짖음에 한걸음에 도착한 타투가 아니었다면 레드는 정말 위험했을 겁니다.

 

두 사자의 우정이 느껴지는 영상이었습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