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에 귀엽고 깜찍한 아기와 강아지 한 마리가 있습니다.

그런데 강아지가 무서워하는 것이 있습니다. 바로 청소기입니다.

사진설명: 청소기 소리가 잠시 멈추자 무서웠던지 주인의 품으로 오는 강아지.

그러나 청소기가 다시 켜졌고, 요란한 소리를 냅니다. 또 다시 무서워진 강아지가 선택한 곳은 아기 곁이었습니다. 계속해서 울려 퍼지는 청소기 소리에 아기 곁으로 간 강아지는 청소기 소리가 끝나기만을 기다립니다.

이 모습이 어찌나 귀엽고 웃긴지... 이미 유튜브 영상은 천만이 넘는 조회수를 기록했습니다.

아무쪼록 아기와 강아지가 건강하고 행복하게 잘 자라기를 바라봅니다.

출처: xoxemergencyy 유튜브 채널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