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reddit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 레딧(reddit)에 망가진 인형을 고치고 있는 할머니를 빤히 보는 고양이 루카스의 사진이 소개됐습니다.

 

길 고양이 출신인 루카스는 지금 할머니가 꿰매고 있는 눈표범 인형과 놀기를 가장 좋아한다고 하는데요.

오랜 친구인 이 인형은 동물원에 갔던 집사가 루카스를 위해 선물로 주었다고 합니다.

이 인형을 보자마자 첫눈에 반했는지 루카스는 매일 가지고 놀았다고 하는데요.

어찌나 물고 뜯었는지 인형은 날이 갈수록 망가지고 말았습니다.

그래서 할머니는 루카스를 위해 눈표범 인형을 꿰매주시고 있는 건데요.

고양이 루카스는 애착인형의 상태가 걱정됐는지 눈표범 인형의 주위에서 상황을 내내 지켜봤습니다.

할머니의 바느질이 끝나고 나서야 마음을 놓았다고 합니다.

 

고양이
©reddit

할머니가 예쁘게 고쳐주셔서 마음에 든 눈치네요.

 

눈표범 애착인형과 같이 놀며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참 행복해 보입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