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도하는 할아버지
 ©기독일보DB

5만 번 이상의 기도 응답을 받은 조지 뮬러(1805년~1896년). 그는 도둑질, 도박, 술 등 20살까지 방탕하게 살다가, 어느 기도회에 참석한 뒤에 완전히 회심했다. 이후 그는 영국에서 고아원을 세우고 1만 명 이상의 아이들을 돌봤다. 그가 기도하자 초겨울의 북풍이 따뜻한 남풍으로 변했다.

고아원 아이들에게 먹일 양식이 없어 간절히 기도하자, 빵과 치즈 등 각종 파티 음식을 가득 실은 수레가 도착했다. 기도하자 1분 만에 필요한 금액이 송금됐다. 전 세계 42개국 300만 명 이상의 사람들에게 복음을 전했다. 그리고 200명 이상의 선교사에게 후원했다. 다음은 조지 뮬러가 말하는 하나님의 뜻을 분별하는 방법 6가지다.

1. 자신의 뜻을 포기하라.

우리 마음이 기꺼이 하나님의 뜻을 따를 준비가 되었을 때, 크건 작건 우리가 처하는 난국의 90% 이상을 타개할 수 있다. 우리 마음이 이런 상태에 이른다면, 하나님의 뜻이 무엇인지 분별하는 것은 그다지 어려운 과제가 아니다.

“너희는 이 세대를 본받지 말고 오직 마음을 새롭게 함으로 변화를 받아 하나님의 선하시고 기뻐하시고 온전하신 뜻이 무엇인지 분별하도록 하라”(롬 12:2)


2. 느낌을 신뢰하지 말라.

느낌이나 인상으로 하나님의 뜻을 분별하려는 사람은 필경 망상과 착각에 빠진다.

3. 성령과 말씀을 바라보라.

하나님 말씀의 연관관계 속에서 하나님의 영의 뜻을 찾으려고 노력하라. 성령과 하나님의 말씀은 언제나 결합된다. 말씀을 외면하고 성령만 바라보면 망상과 착각에 나 자신을 그대로 노출하는 것이다. 성령과 말씀은 서로 상반되지 않는다.

4. 섭리로 주관하시는 환경을 고려하라.

섭리의 환경이 말씀과 성령안에서 하나님의 뜻을 종종 명료하게 나타내기도 한다.

5. 하나님의 뜻을 보여 달라고 간절히 기도하라.

하나님께 당신의 뜻을 명확하게 분별하게 해달라고 간절히, 또 간절히 기도하라. 기도해야 하나님의 뜻을 분별할 수 있다.

6. 결정했을 때에 마음이 평온한지 점검하라.

나는 이상의 방법을 통해 신중하게 결단을 내린다. 결단을 내리고 마음이 평온하면, 두세 번 더 기도한 뒤에도 마음이 평온하다면 하나님의 뜻으로 확신하라. 사소한 문제를 해결할 때나 중대한 사안을 처리할 때 이 방법은 언제나 효과적이다.

출처 : 기도가 전부 응답된 사람(조지 뮬러 지음, 배응준 옮김, 규장 출판사)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