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한 마리가 침대에 누워 있습니다.

오늘은 동물병원에 가는 날입니다. 이를 눈치챈 강아지는 가기 싫었는지 자는 척을 하고 있습니다.

정말 배우를 능가하는 연기입니다.

주인이 옆에서 시끄럽게 하고, 이불을 치워도 꿈쩍하지 않는 우리의 댕댕이...

강아지를 간지럽히고 깨워 보지만 전혀 미동도 하지 않습니다.

주인은 자는 척하는 강아지를 깨우기 위한 특별한 조치를 합니다. 그것은 바로 '간식'

주인이 간식을 꺼내 들자 귀신같이 냄새를 맡은 강아지는 바로 일어납니다.

출처: Fun Kiwi Kids 유튜브 채널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