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an.schneider 인스타그램
 ©dean.schneider 인스타그램

한 남성이 사자를 피해 나무에 숨고 있습니다. 하지만 사자의 말초적 본능을 피할 수는 없죠.


사자가 남성의 ‘땀내’ 를 맡고 어슬렁 다가오고 있습니다. 보는 이들도 숨이 막히는군요.

 


남성은 겁에 질려 벌벌 떨고 있습니다. 오금이 저리네요. 머리카락이 곤두세워질 정도입니다.

 

결국 사자는 남성을 습격합니다.

dean.schneider 인스타그램
 ©dean.schneider 인스타그램

 

 

습격당한 남성은 어떻게 됐을까요?

 

 

.......

 

 

 

 


dean.schneider 인스타그램
 ©dean.schneider 인스타그램
dean.schneider 인스타그램
 ©dean.schneider 인스타그램

사자가 애완견 처럼 남성에게 온갖 아양 교태를 부리고 있군요~


왠 반전이다냐~ 알고보니 이 사자는 Dean.schneider라고 불리는 남성이 기르고 있는 애완 사자였다고 합니다.

 

출처 : Dean.schneider 인스타그램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