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설명: 마취총을 맞은 강아지와 낡은 인형

 

대만의 비영리단체인 '카인드버리 애니멀(kindburyanimal)'에서 마취총에 맞은 안타까운 강아지의 이야기가 소개되었습니다.

마취총에 맞은 강아지가 힘겹게 걸어간 곳은 다름 아닌 낡은 인형이 있는 곳이었습니다.

떠돌이 개가 있다는 신고를 받고 현장으로 출동한 단체는 건강 상태가 많이 안 좋은 강아지를 긴급 구조하려고 했지만, 강하게 경계하는 강아지의 행동에 결국 마취총을 사용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마취총을 맞은 강아지는 비틀거리며 힘겹게 어디론가 향했고, 구조대원들이 따라가 보니 낡은 코끼리 인형이 있는 곳이었습니다.

낡은 코끼리 인형은 강아지의 전 주인이 버린 것으로 추정되었고, 이 모습을 지켜보던 구조대원들은 눈물을 훔쳤습니다.

마취 기운에 힘들었을 텐데 자신을 버린 주인을 잊지 못한 강아지...

부디 건강을 회복해서 좋은 가족을 만나 행복했으면 합니다.

 

출처: 카인드버리 애니멀(kindburyanimal)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