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덩어리 맞는 코끼리 모자
©Caters News Agency

쏟아지는 불덩어리를 피해 다급히 도망가는 코끼리들의 모습이 마음을 아프게 합니다.

인도 동부의 한 마을, 주민들은 코끼리를 내쫓기 위해 불붙은 막대기와 돌을 던지며 코끼리들을 위협합니다.

활활 타오르는 불덩어리를 본 코끼리들은 겁에 질린 채 서둘러 이곳을 탈출하려 합니다.

몸에는 이미 불똥에 데인 듯한 상처가 보이는 엄마 코끼리는 혼란과 공포 속에서도 새끼를 잃지 않으려 안간힘을 씁니다.

이미 공포에 질려 도망가려는 코끼리들을 사람들은 끝까지 따라가며 공격합니다.

애니멀플래닛
Caters News Agency

이들이 이토록 매정하게 코끼리를 공격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마을 주민들은 코끼리가 마을로 내려와 농작물을 해치고 주택 등의 재산 피해를 줘 생계에 타격을 주자 분노한 것입니다.

코끼리는 인도 전역에서 시행된 대대적인 개발로 인해 서식지가 파괴되면서 먹이와 쉴 곳을 찾아 마을로 내려왔다가 분노의 표적이 된 것입니다.

서로의 생계를 위해 대치해야만 하는 이 상황이 씁쓸함을 안겨줍니다.

돌 맞는 코끼리
©Caters News Agency

이 충격적인 장면을 포착한 사진작가 비플랩 하즈라(Biplab Hazra)는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사진을 통해 이 문제에 대해 경각심을 높이고 싶었다”라고 전했는데요.

코끼리뿐만이 아니라 개발로 인해 삶의 터전을 잃은 야생동물들이 먹이와 은신처를 찾아 인간과 충돌하는 것은 불가피한 상황이라고 합니다.

사진이 공개되자 전 세계 동물보호가들은 “사람 때문에 살 곳을 잃은 동물들을 이렇게까지 공격하는 건 잔인하다”라며 비난을 쏟아냈습니다.

한편, 인도코끼리는 세계자연보전연맹(IUCN)에서 지정한 멸종위기종인데요, 환경 파괴와 각종 개발로 서식지를 잃고 먹이를 찾아다니다 총에 맞거나 철로에서 열차에 치이거나 감전 등으로 목숨을 잃기도 했습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