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소개할 사연은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와 큰 화제가 되었던, 신입 탐지견 댕댕이의 일화입니다.

 

힘든 훈련을 거쳐 공항에서 축산물 탐지견이 된 댕댕이는  열심히 냄새를 맡으며 공항을 이리저리 돌아다녔다고 합니다.

그러던 중, 갑자기 신입 탐지견이 무엇을 포착한 듯 갑자기 한 여성의 가방 앞에 멈춰서서 꼬리를 힘차게 흔들었다고 합니다.

범상치 않은 반응에 공항 직원들은 그 여성의 가방 안을 살펴보았습니다고 하는데요.

 

 

 

무엇이 들어 있었길래 그런 반응을 보였을까요? 

가방을 확인한 결과, 공항 직원은 웃음을 터트릴 수 밖에 없었습니다.

 

바로 신입 탐지견이 포착한 냄새의 원인은 샌드위치였기 때문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에 사연을 올린 누리꾼은 "공항 탐지견이 아까 어떤 여성분의 가방 냄새를 맡더니 앉았다”라며 "직원들이 봤더니 샌드위치가 들어 있었다. 그 모습이 너무 귀여웠다"라고 했습니다.

귀여운 탐지견의 실수가 참 귀엽네요.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