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자연스러운듯, 어새한 사진이 눈길을 끕니다.

 

사진을 자세히 보면, 어린 아이를 칭찬하듯 머리를 쓰다듬는 댕댕이의 모습이 담겨져 있는데요.

순서가 뒤바뀐 모습이지만, 강아지와 꼬마 아이의 순수한 모습의 심쿵을 유발하며 훈훈한 미소를 짓게 합니다.

이런 심쿵하는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아이와 댕댕이의 우정이 참 아름답다”, “아이X댕댕이는 심쿵폭발”, “참 훈훈한 사진이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순수한 아이와 댕댕이의 아름다운 우정이 참 아름답네요.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