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백신
    미 칼럼니스트 ‘백신 의무화’ 비판… “교회만 때린 이중잣대”
    미국 크리스천포스트 칼럼니스트이자 라디오 ‘라인 오프 파이어’의 사회자인 마이클 브라운(Michael Brown) 박사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이달 발표한 백신 의무 접종 정책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 브라운 박사는 “정치적 위선, 교회와 코로나와의 전쟁”이란 제목의 칼럼에서 “우리는 코로나19가 발생한 지난 2년 동안 이보다 적나라한 이중 잣대, 노골적인 위선, 종교적 자유에 대한..
  • 텍사스주
    미 텍사스 주지사 “낙태약물 사용 규제” 새 법안에 서명
    미국 텍사스 주에서 임신 6주 이후 낙태를 전면 금지한 데 이어, 유산을 유도하는 의약품 사용을 제한하는 새 법안이 통과됐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에 따르면, 지난 3일(현지 시간) 그렉 에봇 텍사스 주지사는 “낙태에 대한 사전 동의 요건을 충족하지 않은 낙태 유도 약물을 임산부에게 제공하는 것을 금지”하는 내용의 ‘상원법안 4호(S.B. 4)’에 서명했다...
  • 트럼프 대통령
    트럼프 재임 시절 “나는 복음주의자” 밝힌 미국인 더 많아
    미국 퓨 리서치 센터(Pew Research Center)가 발표한 보고서에서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재임 기간에 ‘거듭난 신자’ 또는 ‘복음주의자’ 라고 밝힌 백인 미국인의 비율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에 따르면, 일각에서는 많은 복음주의 지도자들의 친트럼프 성향으로 인해, 미국인의 다수가 복음주의라는 수식어와 멀어졌을 것이라 추측했다...
  • 청년 청소년
    다음세대 복음 전파에 걸림돌 되는 12가지는?
    미국 크리스천포스트 칼럼니스트인 조셉 마테라(Joseph Mattera) 박사가 “이 세대를 위한 복음의 걸림돌 12가지”에 대해 소개했다. 마테라 박사는 칼럼에서 “종종 사람들이 복음에 대한 관심을 끄게 하는 것은 복음을 전하는 사람들이라는 것을 발견했다. 교회 지도부가 불필요한 걸림돌을 최대한 제거해서 가능한 많은 사람들이 구원받을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 남침례회 신임 총회장 에드 리튼(Ed Litton) 목사
    미 남침례회 총회장, 교단 내 성학대·인종갈등 언급하며 “전세계가 주목”
    미국 최대 개신교 교단인 남침례회(SBC)의 새 총회장이 교단 내 “인종적 적대감, 무례함과 의심”에 대해 공개적으로 비판하며, 성학대 및 인종 화해 문제에 대한 범교단적 접근을 촉구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에 따르면, 지난 20일(현지 시간) 남침례회 집행위원회는 교단 내 성학대 문제 해결을 위한 대책 회의를 열었다...
  • 프랭클린 그래함 목사
    프랭클린 그래함, 8개 도시 순회집회 ‘God Loves You’ 시작
    ‘빌리그래함전도협회’를 이끌고 있는 프랭클린 그래함 목사가 14일간 미국 내 8개 도시를 순회하는 “하나님은 당신을 사랑합니다(God Loves You)” 투어를 시작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에 따르면, 이번 투어는 미국의 심장부라 일컫는 ‘66번 국도(일리노이주 시카고에서 캘리포니아주 로스엔젤레스까지)’를 가로질러 전도집회를 진행한다...
  • 아프가니스탄
    美 아프간 난민 올해만 6만4천명… 기독교인이 도울 방법은?
    미국 크리스천포스트는 복음주의 뉴스매체 ‘데니슨포럼(Danison Forum)’이 소개한 “아프간 난민 9만 5천명이 미국에 온다. 그리스도인들은 어떻게 도울 것인가?”라는 제목의 칼럼을 게재했다. 이 글을 쓴 쉐인 베넷(Shane Bennett)은 미국 문화선교 단체인 ‘힐링 네이션스(Healing Nations)’에서 근무하며 30년간 이슬람교인의 복음화를 위해 헌신한 인물이다...
  • NCKPC
    NCKPC 50주년 맞아 첫 희년 심포지엄 연다
    미국장로교 한인교회 전국총회(NCKPC, 총회장 이재호 목사)가 50주년 첫 희년을 맞아 희년 준비위원회 사역의 일환으로 한인교회의 미래 세대를 조망하는 심포지엄을 현지 시간 오는 10월 18일부터 20일까지 덴버 햄튼 스위트 덴버 테크 센터에서 연다...
  • 개빈 뉴섬 캘리포니아 주지사
    미 캘리포니아 뉴섬 주지사, 64% 지지로 재신임돼
    과도한 코로나19 방역 조치로 논란을 빚은 개빈 뉴섬 캘리포니아 주지사가 주민 소환 투표에서 살아남았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46명의 주지사 등록 후보 중에 뉴섬 주지사를 대체할 사람이 있는지에 대한 질문에 유권자의 63.9%가 “소환 반대”를 선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