옐로우스톤에서 촬영된 한 야생 동물의 사진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옐로우스톤은 빼어난 자연경관과 야생동물이 많기 때문에 사진작가들이 야생 동물을 단골로 촬영하는 장소로 유명합니다. 그중에 이 사진이 화제가 되었습니다. 

.

옐로우스톤의 강가 지역에서 한 곰이 엘크를 물에 빠트려 죽였습니다. 엘크를 물에서 끄집어 올려 흙 속에 묻어 놓고 몇 날 며칠을 먹고 있었던 것입니다. 사진작가 세스 로열 크로프트(Seth Royal Kroft)는 이 장면에 집중하여 사진을 찍었습니다.  

.

곰의 사진을 어느 정도 찍었을 때 회색 늑대가 곰 쪽으로 다가오는 것을 보았습니다. 엘크의 고기 냄새를 맡고 왔던 것입니다. 그리고 사진작가 세스는 소중한 사진을 남겼습니다.

.
.
.

늑대는 조금씩 엘크 고기에 다가가며 흑곰이 위협적인지 간을 봤습니다. 늑대가 흑곰에게 가까이 다가가자 그제서야 흑곰은 귀찮은 듯이 몸을 일으켰습니다. 이후 늑대는 위협을 느끼고 줄행랑을 쳤습니다.

.
.
.

출처: sethroyalkroft.com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