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한 마리와 엄마 고양이, 그리고 새끼 고양이가 만났습니다.

강아지와 엄마 고양이는 이미 잘 알던 사이여서인지 정답게 인사합니다. ㅎ 

그런 모습을 지켜보던 새끼 고양이도 강아지에게 인사합니다. 

그러자 강아지는 새끼 고양이에게 조심스럽게 인사합니다.


엄마 고양이는 강아지에게 새끼 고양이를 소개하듯 강아지의 귀를 물며 장난을 칩니다. ㅎ 

강아지는 새끼 고양이의 눈높이 맞춰 누웠습니다. 

그때였습니다. 어디선가 또 다른 새끼 고양이 한 마리가 등장...

2마리의 새끼 고양이들은 강아지에게 다가갑니다.

두 마리의 새끼 고양이와 같이 놀아주는 강아지...

그 모습이 꼭 아빠와 아이가 같이 노는 것 같습니다. ㅎ 

신이 난 두 마리의 새끼 고양이들...

엄마 고양이의 친구인 강아지가 정말 맘에 들었나 봅니다.

강아지는 이내 엄마 고양이에게 다가가 장난을 칩니다.

새끼 고양이들이 너무 귀여웠던지 강아지는 엄마 고양이에게 고마움을 표현하는 것 같습니다. ㅎ

강아지와 고양이가 이처럼 친해질 수 있는 것인가...

2021년은 강아지와 고양이의 관계처럼 화목했으면 좋겠습니다.

출처: ignoramusky 유튜브 채널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